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청원 "文 지명, 정부에게 큰 타격"

최종수정 2014.06.20 09:14 기사입력 2014.06.20 08:39

댓글쓰기

▲서청원 새누리당 의원

▲서청원 새누리당 의원


-"잘못하면 우리 새누리당 뿐만 아니라 정부가 큰 타격"
-김기춘 비서실장 사퇴에 대해서는 반대 의견 거듭 밝혀


[아시아경제 전슬기 기자]친박계 좌장으로 불리는 서청원 새누리당 의원이 20일 "잘못하면 우리 새누리당 뿐만 아니라 정부가 큰 타격"이라며 문창극 국무총리 후보자의 자진사퇴를 거듭 촉구했다.

서 의원은 이날 PBC 라디오 '열린세상 오늘 서종빈입니다'에 출연해 "분명한 것은 문창극 후보가 총리 지명 이후에 행보나 언행이 더 문제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국민들은 문창극 총리로 원하지 않는 것이 분명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본인이 국민이 원하는 바를 깊이 고민해야 한다"고 자진사퇴를 다시 종용했다.

아울러 청와대와 사전교감설에 대해서는 "그런 이야기 자꾸 하는데 곤혹스럽다"며 "정치는 국민 정서에 맞는 그런 시의 적절할 때 중진으로서 이야기 하는 것이 7선 의원의 도리"라고 말했다.
이어 "국민의 지지율도 그렇고 잘못하면 굉장히 우리 새누리당 뿐만 아니라 정부가 큰 타격, 상처가 크다"며 "상처가 큰 것은 사전에 예방하는 것이 정치권이 해야할 노릇이라서 이야기 한 것"이라고 덧붙였다.

서 의원은 김기춘 청와대 비서실장의 사퇴에 대해서는 반대 의사를 분명히 했다. 그는 "인사 위원회 위원장인 비서실장으로 되어 있는데, 비서실장 자신이 후보로 검증에 참여하는 것은 아니다"며 "그런 비서실장이 잘못됐다고 하면 대통령이 직격탄이며. 이것은 조금 문제가 있다"고 주장했다.

그는 "사실 비서실장이라는게 대통령 가까운 거리에서 신뢰하는 분 있는 건데 개각할 때 마다 이런 문제 당하면 비서실장 할 사람 없다"며 "뭔가 좀 외국의 좀 사례를 연구해서 인사 위원회 시스템을 보강하거나 좀 새로운 모델로 바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전슬기 기자 sgju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