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닥터 이방인 이종석 진세연 뜨거운 키스신 "정체 밝혔다"

최종수정 2014.06.03 11:57 기사입력 2014.06.03 11:57

댓글쓰기

▲닥터이방인 이종석 진세연 키스신(사진:SBS 방송캡처)

▲닥터이방인 이종석 진세연 키스신(사진:SBS 방송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닥터이방인 이종석 진세연 뜨거운 키스신 "정체 밝혔다"

'닥터 이방인' 이종석과 진세연의 키스신이 화제다.

2일 방송된 닥터이방인 9회에서는 한승희(진세연 분)가 마침내 박훈(이종석 분)에게 자신의 정체를 드러냈다. 박훈은 그토록 찾아 헤매던 첫사랑을 만난 기쁨에 한승희와 뜨거운 키스를 나눴다.

한편 이날 박훈은 한재준(박해진 분)과 심장기형으로 태어난 쌍둥이 신생아에 대한 수술로 대결을 펼쳐 승리했다.

이날 박훈은 마취과 의사 한승희의 지각으로 위기에 몰렸으나 그녀는 능숙한 마취 실력으로 시간을 단축했다. 하지만 오수현(강소라 분)이 너무 긴장한 나머지 실수를 했다.
결국 한재준 팀이 먼저 수술을 끝냈고 이에 오수현은 "나 때문에 졌다"며 고개를 들지 못했다. 박훈은 오수현에 "너 때문에 아기가 살았다"며 위로했다.

그러나 수술을 성공적으로 끝낸 줄 알았던 한재준의 아기가 코드 블루 상황에 놓이게 되면서 박훈은 총리 장석주의 수술 팀으로 발탁됐다.

닥터이방인 이종석 방송을 본 네티즌은 "닥터이방인 이종석, 연기 물올랐어" "닥터이방인 이종석, 진세연 이제 어떻게 되나" "닥터이방인 이종석, 강소라는 어쩌고"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