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완구 "충북의 딸 朴대통령 도와달라"

최종수정 2014.05.29 10:29 기사입력 2014.05.29 10:2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은석 기자] 이완구 새누리당 비상대책위원장 겸 원내대표는 29일 "충북의 딸로 지난 대선 때 압도적인 표로 박근혜 대통령을 당선시켜줬듯 박 대통령을 도와주기 바란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이 비대위원장은 이날 오전 충북 청주 윤진식 충북지사 후보 선거사무소에서 열린 중앙당 선거대책회의에서 "박 대통령이 요즘 대단히 힘들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비대위원장은 "(박 대통령을) 도와주는 길은 윤진식 충북지사 후보에 힘을 실어주고 이승훈 청주시장도동반 당선시켜주는 것"이라며 "그것이 중앙정부와 충북·청주가 동반성장할 수 있는 일"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20년 전 충북경찰청장으로 근무하면서 2년간 충북에 있었는데 충북은 6개 시도와 인접하고 있어 사실상 대한민국의 중심지"라고 덧붙였다.

이 비대위원장은 또 "서울-세종 간 고속도로 문제에서 반드시 충북이 포함될 수 있도록 중앙 정부에서 심도 있게 검토하고 있다"며 "오송 역세권 개발 문제도 차질 빚지 않게 중앙당 차원에서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최은석 기자 chamis@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