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박지성 절친' 에브라, 맨유와 재계약

최종수정 2014.05.24 11:01 기사입력 2014.05.24 11:01

댓글쓰기

파트리스 에브라(왼쪽)가 라이언 긱스 맨유 감독대행(오른쪽)의 지시를 받고 있다.[사진=Getty Images/멀티비츠]

파트리스 에브라(왼쪽)가 라이언 긱스 맨유 감독대행(오른쪽)의 지시를 받고 있다.[사진=Getty Images/멀티비츠]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파트리스 에브라(33)가 다음 시즌에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에 남는다.

맨유는 24일(한국시각) 홈페이지를 통해 에브라와의 계약 연장을 발표했다. 기간은 밝히지 않았으나, 영국 현지 언론들은 1년 재계약이 유력한 것으로 보고 있다.

에브라는 당초 맨유를 떠날 것으로 보였다. 데이비드 모예스 전 감독과의 관계가 불편한 것도 한몫했다. 그러나 루이스 판 할 감독의 취임이 확정되면서 상황이 바뀌었다.

2006년 맨유에 입단한 에브라는 379경기에서 열 골을 넣고, 프리미어리그 5회, 리그컵 3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회, 국제축구연맹(FIFA) 클럽월드컵 1회 우승 등을 함께했다. 박지성(33)과도 오랜 친분을 유지하고 있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