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 전화되는 스마트워치 6~7월 나온다"

최종수정 2014.05.24 10:57 기사입력 2014.05.24 10:57

댓글쓰기

"삼성, 전화되는 스마트워치 6~7월 나온다"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삼성전자 가 이르면 다음 달 전화기능이 추가된 스마트워치를 내놓을 것으로 보인다.

23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 등 외신은 삼성전자가 곧 스마트워치 자체에 이동통신 기능이 내장된 스마트워치를 내놓을 것이라고 전했다.

삼성전자는 지난해 하반기 1세대 스마트워치 갤럭시기어를 선보인데 이어 올해 삼성 기어2, 삼성 기어2 네오, 삼성 기어 핏 등 웨어러블(착용가능한) 기기 제품군을 출시한 바 있다. 그러나 지금까지 삼성전자가 출시한 스마트워치는 모두 자체 전화 기능은 없었고 스마트폰에 블루투스로 연동해서 써야 했다. 이번 프로젝트 관계자들은 이 제품을 6~7월에 공개할 수 있기를 바라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 스마트워치는 사진 촬영, 이메일 전송, 위치추적, 블루투스, 심장박동 모니터 등의 기능을 갖추고 출시될 것으로 보인다. 삼성과 인텔이 공동 개발한 타이젠 운영체제를 탑재될 예정이다.

WSJ는 이 제품을 1981년 개봉한 007 영화 '포 유어 아이즈 온리(For Your Eyes Only)'에서 주인공 제임스 본드가 사용한 워키토키 손목시계에 비유했다.
삼성전자는 지난 1999년 통화 기능이 있는 시계 모양의 이동통신 단말기 '와치폰'을 여러 종류 내놓기도 했으나 본격적인 시판에 나서지는 않았다. 이 때문에 판매량은 모델당 수백대 수준에 그친 바 있다.


김유리 기자 yr6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