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K케미칼, 노바티스와 치매치료제 소송 승소

최종수정 2014.05.15 21:12 기사입력 2014.05.15 21:1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창환 기자] SK디스커버리 이 노바티스와의 패취형 치매치료제 소송에서 승소했다.

서울중앙지방법원 제13민사부는 노바티스가 2012년 8월 SK케미칼을 상대로 치매 치료물질인 ‘리바스티그민’과 이 물질을 붙이는 ‘엑셀론 패취’에 대해 제기한 특허침해금지 및 손해배상청구를 15일 기각했다.

SK케미칼이 세계 최초의 관절염 치료 패취 트라스트의 개발경험을 바탕으로 엑셀론 패취의 단순 복제약이 아닌 차별화된 기술을 적용한 ‘SID710패취’를 개발하던 것이 분쟁의 원인이 됐다.

이인석 SK케미칼 대표는 “다국적 제약사의 특허 공격에 맞서 성공적으로 방어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해 연구개발(R&D)역량을 확보하는 것은 물론 특허 싸움에서 승리할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K케미칼은 지난해 패취형 치매치료제를 국내 업체 가운데 처음으로 유럽에 수출했으며 오는 6월께 국내에서도 출시할 예정이다.
이창환 기자 goldfis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