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용섭·강운태 "30일까지 광주시장 경선룰 발표해야"

최종수정 2014.04.27 14:51 기사입력 2014.04.27 14:5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전슬기 기자]새정치민주연합 광주시장 경선에 출마 중인 이용섭 국회의원과 강운태 광주시장이 27일 긴급회동을 갖고 "오는 30일까지 광주시장 경선방식과 일정을 조속히 발표하라"고 중앙당에 요구했다.

이 의원과 강 시장은 이날 오전 회동을 갖고 "6.4지방선거 후보등록일이 임박하였는데도 새정치민주연합 중앙당은 광주광역시장 후보경선에 대한 방법과 일정에 대해 전혀 논의조차 하지 않고 있다"며 "광주시민들은 시민의 선택권이 배제되고 국회의원 5인이 지지 선언한 특정후보를 사실상 임명하는 전략공천이 강행되지 않을까 크게 우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이들은 "중앙당은 광주시장 경선 방법과 일정을 조속히 확정, 발표하라"고 촉구했다. 이어 "윤장현 후보가 경선참여를 선언했음에도 불구하고 중앙당이 경선 발표를 미루고 있는 것은 전략공천이나 불공정경선을 위한 시간끌기로 간주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의원과 강 시장은 "광주시장 후보경선 방법은 전남도지사의 경선방법과 같이 ‘여론조사 50% + 공론조사 50%’로 하는 것이 후보 모두에게 용인될 수 있는 현실적 대안이다"이라며 "일부에서 거론되는 ‘100% 공론조사’는 조직동원과 조작의 위험이 클 뿐 아니라 ‘세월호 참사’에 따른 국민적 애도 분위기에도 맞지 않으므로 이를 절대 반대한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반 시민적 폭거를 자행하여 불법경선을 조장한 5인의 국회의원은 광주시당 공직선거후보자추천관리위원직 및 선거관리위원직을 사퇴하라"고 요구했다. 이어 "이들이 사퇴를 하지 않음에도 조치를 취하지 않는다면 중앙당이 광주의 경선부정을 묵인·방조하는 것으로 간주한다"고 전했다.
또한 이 의원과 강 시장은 이 같은 세가지 요구사항이 오는 30일까지 받아들여지지 않을 경우 중대결심을 할 것임을 밝혔다. 한편 윤장현 전 새정치연합 공동위원장은 이날 회동에 불참을 통보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전슬기 기자 sgju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