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에버랜드, 조세현 작가와 '청소년 사진 아카데미' 실시

최종수정 2014.03.30 09:20 기사입력 2014.03.30 09:20

댓글쓰기

튤립축제에 초·중학생 130명 초청해 사진 촬영 등 현장 강의

-

-


[아시아경제 권해영 기자] 삼성에버랜드(대표 김봉영)는 지난 29일 조세현 사진작가와 함께 사진작가 지망생들을 에버랜드로 초청해 무료 '청소년 사진 아카데미'를 실시했다.

이번 행사는 저소득층, 다문화가정, 한부모가족인 초·중학생 130명을 에버랜드로 초청해 마련한 것으로 조 작가와 전문 봉사자들의 재능 기부 형태로 이뤄졌다.
조 작가는 문화관광부 산하 비영리단체인 '조세현의 희망프레임'을 통해 지난 2012년부터 소외 계층 청소년들을 위한 사진 아카데미를 진행해 왔다. 삼성에버랜드도 2012년부터 학생 단체 체험형 교육 기부 프로그램 '에버에듀스쿨'을 운영중이며 이 중 하나로 청소년을 위한 사진 아카데미를 실시해 오고 있다.

29일 오전 에버랜드 홈브리지 캐빈호스텔 대강당에 모인 참가자들은 조 작가로부터 ▲카메라 기능·사용법 ▲최신 촬영 기법 ▲사진 구도 등의 강의를 들으며 사진 관련 기초 지식을 배웠다. 강의 후 조 작가를 포함한 전문 강사들이 참가자들과 팀을 이뤄 에버랜드 포시즌스 가든에서 사진 촬영 노하우를 강의하는 현장 수업도 진행했다. 행사 후에는 조 작가가 직접 학생들이 촬영한 사진을 보고 평가하는 시간을 가졌다.

포시즌스 가든에서 튤립과 이색 조형물이 어우러진 사진을 촬영해 조 작가로부터 베스트 포토그래퍼 상을 받은 오채윤(11살,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양은 "포시즌스 가든에 연출된 나무는 사람이 만들었을텐데 정말 예쁘고 신기하다는 생각을 했다"며 "그래서 사진을 찍었는데 이렇게 상까지 받게 돼 기분이 좋고 행복하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한편 에버랜드는 아동보육시설 미술교실 운영, 발달장애 아동 대상 배식봉사, 장애아동 수중치료 등 테마파크 업종의 특성을 살린 재능기부활동을 지속해 나갈 예정이다.


권해영 기자 rogueh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