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민주당 "총리 담화, 정파적 정치공세"

최종수정 2014.03.22 21:50 기사입력 2014.03.22 21:5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민주당은 정홍원 국무총리가 "원자력방호방재법은 다른 법안과 연계해 처리할 사안이 아니다"는 담화문을 발표한 것에 대해 "야당을 압박하고 국민을 위협하는 것은 지극히 비정상적이고 정파적인 정치공세"라고 비판했다.

박광온 민주당 대변인은 22일 "박근혜 대통령 출국을 하루 앞두고 총리가 담화문을 발표했다"면서 "정부와 새누리당은 세계평화를 앞세워 교묘하게 국내정치에 악용하는 당당하지 못한 행위를 멈추기 바란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박 대변인은 이어 "정부와 새누리당은 세계평화를 말하기에 앞서 정부운영의 미숙함을 반성하고 여야 대화를 통해 문제를 풀어낼 수 있는 국내정치의 복원과 야당과의 소통의 중요성부터 깨닫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 "민주당은 산적한 민생현안을 같이 처리하자는 입장을 분명히 밝혔으며 2월 임시국회에서 방송관련법 처리에 합의하고도 하루 만에 이를 손바닥 뒤집듯 뒤집은 책임을 민주당에게 떠넘기는 것은 억지주장"이라고 언급했다.
최일권 기자 igcho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