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LG 곡면 UHD TV '상하이의 결투'

최종수정 2014.03.17 11:11 기사입력 2014.03.17 11:11

댓글쓰기

-중국서 각각 '2014년 신제품 발표회 개최'
-세계 최대크기.OLED 등 프리미엄 라인과 현지 특성화 모델 출시로 맞불

▲삼성전자 커브드 UHD TV 65형 HU9000시리즈

▲삼성전자 커브드 UHD TV 65형 HU9000시리즈


▲LG전자 105형 곡면 UHD TV

▲LG전자 105형 곡면 UHD TV


[아시아경제 김은별 기자] 삼성전자 LG전자 가 세계 최대 TV 시장인 중국에서 커브드(곡면) 울트라HD(UHD) TV를 앞세워 시장 공략에 나선다.

중국 현지 TV 업체들이 저가형 UHD TV를 봇물처럼 쏟아내고 있는 가운데 차별화된 기술을 적용한 프리미엄 제품으로 중국 시장을 선점하겠다는 것이다.

17일 삼성전자는 중국 상하이 만다린 오리엔텔 호텔에서 '2014년형 커브드 UHD TV' 출시 행사를 열었다. 이번 행사에는 200여명이 넘는 중국 현지 취재진이 참석해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삼성전자는 이날 78ㆍ65ㆍ55형 커브드 UHD TV와 세계 최대 크기인 110인치 제품을 비롯해 85ㆍ65ㆍ55ㆍ50ㆍ48ㆍ40형 평면 UHD TV 등 총 36개 모델을 선보였다. 중국의 경우 40~50형 TV 수요가 높은 점을 고려해 55ㆍ48ㆍ40형 등의 평면 UHD TV를 중국 특화 모델로 소개했다.
삼성 커브드 UHD TV는 3~4m 거리에서 TV를 시청할 때 가장 좋은 몰입감을 줄 수 있는 4200R 곡률을 적용했으며, '원근 강화 엔진'이 UHD 화면에 깊이감을 더해 강한 몰입감을 갖고 있다.

박재순 삼성전자 중국 총괄은 "중국에서 커브드 UHD TV를 비롯한 프리미엄 제품으로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중국 시장에서 UHD TV가 새로운 화질 돌풍을 일으킬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 역시 상하이 케리호텔에서 '2014년 LG전자 신제품 발표회'를 개최했다.

LG전자는 77인치 UHD 곡면 OLED TV를 비롯해 중국 현지 특화 제품인 'UB8800(모델명) 울트라HD TV', G6000 냉장고, 중국 최대 용량 19kg 드럼 세탁기 등을 선보였다. 77인치 UHD 곡면 OLED TV는 지난 1월 개최된 세계 최대 가전전시회 'CES 2014'에서 최고혁신상을 받기도 했다.

LG전자는 올해 중국 시장에 기존 55형 외 65ㆍ77형 울트라HD 곡면 올레드TV도 출시할 계획이다.

중국 특화제품인 UB8800(모델명) UHD TV는 번영과 평안의 상징인 배 형상의 스탠드 디자인과 중국인들이 선호하는 금색을 외관에 적용해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이날 행사에는 LG전자 모델인 이민호씨도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민호씨는 인기 드라마 '상속자들'을 통해 중국에서 최고의 인기를 누리고 있다.

삼성전자와 LG전자는 오는 18일부터 21일까지 중국 상하이에서 개최되는 '상해 가전박람회'에도 나란히 참가해 전략 제품을 전시하며 중국 시장 공략에 나설 계획이다.


김은별 기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