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전자, 커브드 UHD TV로 중국 시장 공략

최종수정 2014.03.17 11:00 기사입력 2014.03.17 11: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은별 기자] 삼성전자 가 17일 중국 상하이 만다린 오리엔탈 호텔에서 '2014년형 커브드 울트라HD(UHD) TV' 출시 행사를 열고, 중국 TV시장 선점에 나섰다.

중국 상하이에서 열린 이번 출시 행사에는 200여명이 넘는 현지 취재진이 참석하며 커브드 UHD TV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삼성전자는 이번 행사에서 세계 최대 105형 커브드 UHD TV를 중국에서 처음으로 선보였으며, 이 밖에 다양한 크기의 UHD TV 라인업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한 UHD TV 라인업에는 78·65·55형 커브드 UHD TV와 110·85·65·55·50·48·40형 평면 UHD TV 등 총 36개 모델의 UHD TV 라인업이 포함됐다.

특히, 중국의 경우 40~50형 TV 수요가 높은 점을 고려해 55·48·40형 등의 평면 UHD TV를 중국 특화 모델로 소개했다.
삼성 커브드 UHD TV는 3~4m 거리에서 TV를 시청할 때 가장 좋은 몰입감을 줄 수 있는 4200R 곡률을 적용했으며, '원근 강화 엔진'이 UHD 화면에 깊이감을 더해 강한 몰입감을 갖고 있다.

박재순 삼성전자 중국 총괄은 "중국에서 커브드 UHD TV를 폭넓게 선보이는 동시에, 다양한 라인업의 UHD TV를 도입해 시장을 선도해 나갈 계획"이라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중국 시장에서 압도적인 몰입감의 커브드 UHD TV가 새로운 화질 돌풍을 일으킬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삼성전자는 18일부터 21일까지 4일간 6만5000여명의 관람객이 참석하는 중국 최대 가전전시회인 '상하이가전박람회'에서 세계 최대 105형 커브드 UHD TV를 비롯한 다양한 커브드 UHD TV 라인업을 선보일 계획이다.


김은별 기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