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 백두대간 생태보전 지원 확대

최종수정 2014.02.13 10:30 기사입력 2014.02.13 10:3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은별 기자] 삼성안전환경연구소는 13일 국립공원관리공단과 백두대간 생태보전을 위한 후원협약을 체결했다. 지원규모도 매년 1억원에서 2억원으로 확대한다.

삼성은 지난 2011년부터 멸종위기식물 복원사업을 위해 매년 1억원씩 국립공원관리공단을 후원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2015년까지 매년 2억원씩 총 4억원을 들여 생태보전 활동을 지원할 계획이다.

삼성안전환경연구소와 국립공원관리공단은 2011년 멸종위기식물의 증식기술 개발과 유전자 확보를 위한 종복원센터를 설립, 지난 3년간 멸종위기식물 13종에 대한 증식기술을 확보하고 총 611종의 국내 식물 유전자원을 수집했다.

백재봉 삼성안전환경연구소 부사장은 "삼성은 백두대간 멸종위기식물 복원 활동을 통해 생물다양성 보전에 앞장설 것"이라며 "이런 활동이 선례가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김은별 기자 silversta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