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MBC가요대제전]엑소, 강렬 퍼포먼스로 '2013 대세' 입증

최종수정 2014.01.01 00:59 기사입력 2014.01.01 00:59

댓글쓰기

[MBC가요대제전]엑소, 강렬 퍼포먼스로 '2013 대세' 입증

[아시아경제 이금준 기자]'2013년 대세 그룹'으로 거듭난 엑소가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엑소는 31일 밤 경기 일산 MBC드림센터에서 진행된 '2013 MBC 가요대제전'에 출연해 '늑대와 미녀'와 '으르렁' 무대를 꾸몄다.

이날 검은색 의상을 맞춰 입고 무대에 오른 엑소 멤버들은 강렬한 카리스마를 발산했다. 특히 '늑대와 미녀'의 콘셉트에 잘 어울리는 강한 표정으로 소녀 팬들의 함성을 자아냈다.

'늑대와 미녀'는 덥스텝과 힙합의 컬래버레이션 댄스 넘버. 야성적이고 파워풀한 비트와 사운드가 돋보인다는 평이다.

이어 엑소는 '으르렁'으로 팬들의 가슴을 뛰게 만들었다. 멤버들은 강렬한 카리스마를 발산하며 뜨거운 환호를 이끌어냈다. 특히 엑소는 객석 중앙에 마련된 원형 무대에 올라 팬들과 한층 더 가까이 호흡을 나눴다.
엑소의 '으르렁'은 세련된 어반 사운드 기반의 댄스곡으로, 사랑하는 여자를 다른 이에게 빼앗기지 않으려는 남자의 마음을 재치 있는 말로 풀어낸 가사가 인상적이다.

한편, 정준하, 김성주, 노홍철, 클라라, 박형식이 진행을 맡은 이날 '2013 MBC 가요대제전'에서는 올 한해를 뜨겁게 달궜던 이들은 각자의 히트곡은 물론 특별한 컬래버레이션 무대가 마련됐다. 대한민국 대표가수들이 펼쳐내는 화려한 퍼포먼스는 '가요대전'이라는 의미를 다시 한번 실감케 했다.

이날 '2013 MBC 가요대제전'에는 달샤벳, 레이디스코드, 레인보우, 박현빈, 방탄소년단, 블락비, 설운도, 소녀시대, 손진영, 박수진, 한동근, 아이유, 애프터스쿨, 에일리, 이적, 이효리, 인순이, 인피니트, 임창정, 케이윌, 크레용팝이 출연해 열띤 무대를 꾸몄다.

아울러 태진아, 타이거JK, 윤미래, Bizzy, 포미닛, 홍진영, 2PM, 에이핑크, B.A.P, B1A4, 비스트, 비투비, 씨엔블루, 엑소, f(x), 걸스데이, 카라, 미쓰에이, 시크릿, 샤이니, 씨스타, 티아라, 틴탑, 빅스, 제국의아이들 등도 한바탕 음악 축제에 힘을 보탰다.


이금준 기자 music@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