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K케미칼, 성남시와 지역 소외계층 지원 협약식

최종수정 2012.11.01 11:20 기사입력 2012.11.01 11:20

댓글쓰기

저소득층 자녀 150여명 급여 기부 프로그램 시행…봉사단, 회사 매칭 펀드 방식 지원

SK케미칼 사회공헌 캠페인 '희망메이커' 사업 협약식. 사진 왼쪽부터 한솔종합사회복지관 관장인 효진스님, 이재명 성남시장, 이문석 SK케미칼 사장, 이규성 중탑종합사회복지관 관장.

SK케미칼 사회공헌 캠페인 '희망메이커' 사업 협약식. 사진 왼쪽부터 한솔종합사회복지관 관장인 효진스님, 이재명 성남시장, 이문석 SK케미칼 사장, 이규성 중탑종합사회복지관 관장.


[아시아경제 임선태 기자] SK디스커버리 (대표 김창근)은 1일 성남시 및 성남시 소재 사회복지기관인 중탑종합사회복지관, 한솔종합사회복지관과 함께 소외계층 지원을 위한 협약식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식은 SK케미칼의 대표적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희망 메이커' 사업의 일환이다. 희망 메이커는 단순 기부를 넘어 임직원이 복지기관 내 소외계층에 급여 중 일부를 지원하는 형태로 진행된다. 아울러 복지 기관 방문 봉사, 재능 나눔 등 저소득층 자녀와 노인, 장애우 등 다양한 계층을 대상으로 한 활동도 병행된다.

협약에 따라 SK케미칼은 분당 등 지역 복지관을 연계해 저소득층 자녀 150여명에 대한 급여 기부 프로그램을 시행키로 했다. 이 활동은 구성원 개인이 일정 금액을 기부하면 회사가 매칭 펀드와 같은 형식으로 같은 금액을 지원, 저소득층에 전달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기부 프로그램을 통해 지원되는 금액은 매년 2억4000만원이다.

SK케미칼은 또 지역 복지 기관을 매주 방문해 급식지원 등 봉사 활동을 실시할 예정이다.

박찬중 경영지원부문장은 "회사 차원에서 단순한 기부 행위를 넘어 모든 임직원이 나눔의 참뜻을 알고 자발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다각적 사회공헌 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라며 "구성원의 자발적인 참가율이 94% 이상일 정도로 나눔에 대한 전사적인 인식이 확산돼 SK케미칼 만의 기업문화로 정착되고 있다"고 말했다.
협약식에 참석한 이재명 성남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지역 사회를 위해 힘써 주는 SK케미칼에 감사하다"며 "아동·청소년에게 희망에 될 것이며 성남시도 교육의 평등한 기회 제공을 위해서 노력할 것"라고 전했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는 이문석 SK케미칼 사장과 이재명 성남시장, 이규성 중탑복지관장, 효진 한솔복지관장이 참석해 저소득층 자녀, 노인 등 소외계층의 삶의 질 증진을 위해 협력할 것을 다짐했다.


임선태 기자 neojwalke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