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한국토요타, 하반기 ‘하이브리드’에 승부수.. 디젤 공세에 맞불

최종수정 2012.07.03 10:27 기사입력 2012.07.03 10:27

댓글쓰기

뉴제너레이션 GS 450h

뉴제너레이션 GS 450h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렉서스 브랜드가 ‘렉서스 하이브리드’로 대표되는 ‘프리미엄 하이브리드’로 디젤 추격에 시동을 걸었다. 다양한 신모델 투입은 물론, 차별화된 서비스로 ‘디젤 공세’에 맞불을 놓겠다는 전략이다.

3일 한국토요타에 따르면 렉서스는 상반기 차세대 렉서스의 아이덴티티를 반영한 뉴 제너레이션 GS(GS 350, GS 350 F-SPORT, GS 250, 3월), All New RX 350(5월)에 이어 하이브리드 모델인 New Generation GS 450h와 All New RX 450h 를 7월 중 출시키로 하고 가격 공개와 함께 본격적인 계약에 들어간다.
가격은 New Generation GS 450h가 8150만원, All New RX 450h의 Supreme과 Executive가 각각 8000만원과 8607만원으로 책정됐다. 이전 모델 대비 GS는 800만원 인하했고, RX는 지난해 기준 가격에서 1000만원을 인하한 데 이어 이번에는 기존 단일 트림에서 두 가지 트림으로 선택의 폭을 다양화한 것이 특징이다.

렉서스 관계자는 “렉서스 GS, RX 라인업의 최고급 모델로 렉서스 하이브리드만의 高성능과 프리미엄급에서 보기 드문 친환경성을 보다 많은 고객들께 어필하고자 가솔린 모델에 이어 성능은 더욱 향상시키고 가격은 인하했다”고 설명했다.

더불어 하반기 더욱 공격적인 프로모션과 차별화된 서비스를 결합한 입체적이면서 독특한 하이브리드 캠페인을 지속해 ‘프리미엄 하이브리드’ 시장 확대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7월 첫 캠페인의 명칭도 ‘렉서스 보다 더 조용한 렉서스’의 의미로 ‘Be Quiet 캠페인’으로 정했다.
렉서스의 최고 플래그십 모델인 LS600hL(하이브리드) 구매고객에게는 등록비의 7%를 지원하고, 최초 구매고객의 경우 4년/8만km로 연장된 무상정비쿠폰을 제공한다.

토요타파이낸셜코리아의 리스 프로그램을 통한 구매고객에게는 등록 제반 비용 전액을 지원하며, 최초 구매고객의 경우 4년/8만km로 연장된 무상정비쿠폰을 제공한다. 토요타파이낸셜코리아의 36개월 무이자 할부 프로그램을 진행하며, 특히 디젤차량 보유 고객이 CT200h를 구매할 경우, 4년/8만km로 연장된 무상정비쿠폰을 제공한다.

렉서스 브랜드는 7월 2일부터 28일까지 한 달 간 업계 최초로 ‘하이브리드 시스템 무상점검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기간 중 렉서스 하이브리드 모델을 보유한 고객은 누구나 가까운 렉서스 전시장과 서비스센터를 방문하면 최첨단 진단장비로 총 14개 항목의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세심하게 무상으로 점검 받을 수 있다.

나카바야시 히사오 사장은 “렉서스다운 고급스러움과 압도적인 퍼포먼스, 디젤모델을 능가하는 친환경성을 바탕으로 한 ‘렉서스 하이브리드’야말로 ‘보면 멋있고, 타면 즐겁고, 사면 만족 하는 한국토요타가 지향하는 렉서스 브랜드의 핵심”이라며 “하반기 풀모델 체인지 되어 국내 출시예정인 뉴 제너레이션 ES에서도 ES300h 도입을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으며 궁극적으로 렉서스 전 라인업의 하이브리드화와 차별화된 서비스를 통해 국내 시장에서 ‘프리미엄 하이브리드’ 라는 새로운 세그먼트로 정착시켜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임철영 기자 cyli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