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원밸리, 26일 "10번째 그린 콘서트~"

최종수정 2012.05.14 09:12 기사입력 2012.05.14 09:12

댓글쓰기

 지난해 '그린콘서트' 당시 하춘화가 공연하는 장면.

지난해 '그린콘서트' 당시 하춘화가 공연하는 장면.


[아시아경제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가정과 이웃, 나라를 생각하는 '자선 콘서트'.

올해로 10번째를 맞는 경기도 파주의 서원밸리골프장의 '그린 콘서트'다.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고, 26일 개최된다. 첫 공연에서 1500명에 불과하던 관람객은 지난해 3만5000명이 넘을 정도로 널리 알려졌다. 올해는 특히 '독도는 우리 땅'이라는 주제로 골프장 잔디밭에서 플래시 몹(flash mob)을 펼쳐 애국의 의미까지 더할 예정이다.
화두는 물론 '나눔'이다. 지금까지 이 콘서트를 통해 3억원이 넘는 기금을 만들어 파주보육원과 휠체어 보내기 운동본부 등에 전달했다. 서원밸리측은 이를 위해 토요일 하루를 아예 휴장하고 벙커를 씨름장으로, 페어웨이를 주차장으로 변신시키는 등 30만평이 넘는 골프장 전체 부지를 다양한 이벤트를 위한 무대로 만들었다.

초특급가수들이 출연료도 없이 나오는 것도 이 때문이다. '가창력의 여왕' 백지영과 최근 '해를 품은 달' 드라마 주제가를 불러 스포트라이트를 받고 있는 린, 바비 킴, 허각, 박학기, 강은철, 추가열 등이다. 여기에 아이돌스타 엠블랙과 티아라, 걸스데이 등이 가세했다. 공연 전에는 떠오르는 발라드 신인 도하와 정통 재즈그룹 에꾸뜨프로젝트도 만날 수 있다.

장타와 어프로치, 퍼팅 등 골프 경연에 보물찾기와 씨름대회, 페이스페인팅, 연날리기 등 가족들을 위한 다채로운 이벤트도 펼쳐진다. 아울렛 매장에서는 파격적인 할인가로 골프용품 구입도 가능하다. 먹거리 장터에는 또 우동과 막걸리, 구운 감자 등이 있다. 최등규 회장은 "온가족이 함께 자연을 즐길 수 있는 5월의 축제가 될 것"이라고 했다.
김현준 골프전문기자 golfki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