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H, '청렴 히스토리 만든다'

최종수정 2012.05.03 11:11 기사입력 2012.05.03 10:26

댓글쓰기

LH, 부패추방 및 청렴실천 결의대회 개최

LH, '청렴 히스토리 만든다'

[아시아경제 진희정 기자]출범당시 '부실공룡'의 우려를 털고, 공기업 최고실적을 올린 한국토지주택공사(LH)의 배경에는 부정부패를 척결하는 청렴한 조직문화가 있었다.

LH는 경기 성남 정자동 본사에서 부정부패 척결과 청렴한 조직문화 정착을 위해 '부패추방 및 청렴실천 결의대회'를 개최했다고 3일 밝혔다.

이 행사에서 LH 임직원들은 윤리헌장 및 행동강령 준수와 일체의 금품·향응 수수 등 부패행위 배격, 사회적 책임 실천 등을 내용으로 하는 청렴서약서를 작성하고 공직사회의 청렴문화를 선도해 나갈 것을 다짐했다.

LH는 출범 이후 신뢰받는 국민공기업으로 새롭게 태어나기 위해 ▲원스트라이크 아웃제 ▲감찰분소 설치 ▲간부직원 재산등록제 및 청렴도 평가 ▲클린심사제 ▲부패영향평가 ▲금품제공자 현장퇴출제 ▲청탁등록시스템 등 강도 높은 부패방지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왔다.

이에 LH는 한 단계 더 높은 청렴수준을 달성, 국민신뢰를 더욱 확고히 하기 위해 올해를 '청렴 안정화의 해'로 선포하고 청렴캠페인을 전사적으로 전개하고 있다.
이지송 사장은 "부정부패의 사슬을 끊어내지 않고서는 경영정상화의 마침표는 불가능하다"며 "주변에 부패 사각지대가 없는지 다시 한번 돌아보고 전 임직원이 사람과 자리를 가리는 분별력을 가져 줄 것"을 당부했다.

LH 관계자는 "현재 LH에서 추진 중인 청렴스토리 하나하나가 모여 LH의 청렴히스토리가 될 것"이라면서 "청렴공기업을 넘어 보다 더 깨끗하고 모두가 행복한 대한민국으로 나아가는 데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LH의 노력을 관심 있게 지켜봐 달라"고 말했다.


진희정 기자 hj_jin@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