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루트로닉, 지경부 '월드클래스 300' 기업 선정

최종수정 2012.04.30 11:04 기사입력 2012.04.30 11:0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전필수 기자]레이저·광학 의료솔루션 전문기업 루트로닉 이 지식경제부가 주관하는 세계적 수준의 전문 중견기업을 육성하기 위한 '월드클래스(World Class) 300’ 프로젝트에 선정됐다고 30일 밝혔다.

'월드클래스 300' 프로젝트는 지경부가 40여일간 요건심사, 분야평가, 현장 확인 및 검증을 통한 종합평가를 해 대상업체를 선정한다. 기술력뿐 아니라 앞으로 시장경쟁력, 투자잠재 가능성, 경영혁신계획 등 회사의 전반적인 경쟁력을 분석해 평가한다.

루트로닉은 수출지향성, 피부과 외의 분야에 대한 진출 계획과 이에 대한 객관적 판단, 미래지향적인 기술개발 및 이를 뒷받침할 경영체계 등에 대한 종합평가를 받아 최종 선정됐다고 설명했다.

이 프로젝트에는 2011년 첫해 총 30여개 업체가 선정된데 이어 올해 37개 기업이 선정됐다. 올해 의료기기 업체 중 이 프로젝트에 선정된 기업은 루트로닉이 유일하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월드클래스 300 기업 선정은 어느 정도 성장단계를 넘은 중견 기술지향적 기업간의 경쟁이었다"며 "이를 통해 루트로닉이 세계적 수준의 전문 중견기업임을 정부로부터 공식적으로 확인받은 것"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이 관계자는 "실리적으로도 앞으로 10년간 한국거래소, 한국수출입은행, 중소기업은행, 산업은행 정책금융공사 등 16개 지원기관 협의체를 통해 기술개발, 해외시장 진출, 금융 등 맞춤형 패키지를 지원을 받게 돼 지속적인 성장을 위한 또 하나의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고 말했다.

'월드클래스 300'은 지경부가 2020년까지 세계적 기업 300곳을 육성하기 위해 성장의지와 잠재력을 갖춘 중소·중견기업을 선정해 집중 지원하는 사업이다.


전필수 기자 philsu@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