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맨유, 아스톤 빌라 4-0 완파···정규리그 우승 가시화

최종수정 2012.04.16 09:56 기사입력 2012.04.16 09:56

댓글쓰기

웨인 루니 [사진=Getty Images/멀티비츠]

웨인 루니 [사진=Getty Images/멀티비츠]


[스포츠투데이 김흥순 기자]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가 정규리그 우승에 한 발 다가섰다.

맨유는 16일 새벽(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올드트래포드에서 열린 2011~2012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34라운드 홈경기에서 아스톤 빌라를 4-0으로 완파했다.
승점 3점을 보탠 맨유는 26승4무4패(승점 82점)로 2위 맨체스터 시티(승점 77점)와의 격차를 승점 5점으로 벌리며 리그 선두를 굳게 지켰다. 박지성은 교체명단에 이름을 올리지 못하고 6경기 연속 결장했다.

초반부터 경기를 주도한 맨유는 전반 7분 만에 웨인 루니의 페널티킥 선제골로 앞서나갔다. 이어 전반 43분 파트리스 에브라의 땅볼 크로스를 대니 웰백이 추가골로 연결시켜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전반을 2-0으로 마친 맨유는 후반 들어서도 공격의 고삐를 늦추지 않았다. 후반 28분 페널티박스 오른쪽에서 루니의 강력한 슈팅으로 세 번째 골을 작렬시킨 맨유는 종료직전 터진 루이스 나니의 쐐기 골을 보태 대승으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스포츠투데이 김흥순 기자 sport@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