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특징주]신한지주, 내분사태 종결되나..↑

최종수정 2010.12.06 10:41 기사입력 2010.12.06 10:0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유리 기자] 신한지주 가 CEO 리스크 관련 불확실성이 해소될 기미에 반등세다.

6일 오전 10시3분 현재 신한지주는 전거래일대비 1000원(2.23%) 오른 4만57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 거래일 0.33% 하락 마감한지 하루 만의 반등이다.
지난 4일 신상훈 신한금융지주 사장과 이백순 신한은행장은 회동을 통해 화해를 결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간 신 사장의 사퇴를 요구해 온 신한은행 역시 신 사장에 대한 고소(횡령 및 배임 혐의)를 취하하기로 했다. 신 사장은 이날 사의를 표명했다.

업계 관계자들은 라응찬 전 신한금융 회장에 이어 신 사장이 사퇴하고 신한은행이 신 사장에 대한 고소를 취하하게 됨에 따라 석 달여간 이어져 온 신한금융 내분 사태는 곧 종지부를 찍을 것으로 전망했다.
김유리 기자 yr61@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