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제15호 국산신약 '카나브' 시판허가 획득(종합)

최종수정 2010.09.09 15:06 기사입력 2010.09.09 09:5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신범수 기자]15번째로 개발된 국산신약이자 최초의 고혈압신약인 보령제약의 '카나브'가 식약청 시판허가를 획득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청은 보령제약 의 고혈압치료제 카나브정120mg(성분명 피마살탄, fimasartan)에 대한 품목허가를 9일 승인했다고 밝혔다.
이는 2008년 제14호 국내신약 허가 이후 약 2년만에 나오는 신약으로, 고혈압치료제로서는 국내 최초이다.

카나브는 보령제약이 12년간 개발기간 끝에 시장에 선보이는 신약으로, 고혈압 치료제 중 가장 많이 쓰이는 ARB 계열 약물이다.

식약청에 따르면 국내 고혈압치료제 시장은 약 1조 4천억원이며 이 중 ARB계열이 절반인 약 7천억원을 차지하고 있다. 하지만 대부분 수입에 의존하고 있어 이번 국내기술 고혈압 치료제의 출시가 ARB계열 고혈압치료제의 수입대체 효과를 이끌 것으로 보인다.
식약청은 지난 3월 접수된 허가신청을 우선심사대상으로 분류해 처리하는 등 국내 개발신약에 대한 우대도 아끼지 않았다.

식약청 관계자는 "약 2년만에 나오는 국내 개발 신약 허가가 국내 제약업체의 의약품 개발연구에 전환점이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국내신약 개발에 대하여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범수 기자 answe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