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안경률도 "다수의 힘..집시법 표결 처리"

최종수정 2010.09.09 08:27 기사입력 2010.09.09 08:2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지연진 기자]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안경률 위원장(한나라당)은 9일 야간집회 금지 조항이 담긴 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 개정 문제에 대해 "야당을 설득하고 타협하겠지만 (안 될 경우)다수의 힘으로 표결해서라도 통과시켜야 한다"고 말했다.

안 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 귀빈식당에서 맹형규 행정안전부 장관 등이 참석한 당정회의에서 "G20정상회의가 목적에 와 있고 집시법을 빨리 처리할 필요성이 절박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무성 한나라당 원내대표가 전날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여야 합의가 안되면 G20 성공을 위해서라도 강행처리할 수 밖에 없다"고 밝힌데 이어 집시법 강행 처리 방침을 거듭 시사한 것이다.

그는 "특히 야간에 12시가 넘어 시위하는 문제와 서울시청 광장 등에서 불법 시위하는 잘못된 문화는 재정착 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집시법 개정안은 지난 봄부터 몇 차례에 걸쳐 행안위 법안심사소위에서 논의했고, 행안위 전체회의에서도 두 차례 논의했지만 야당의 물리적인 반대로 처리하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지연진 기자 gyj@
TODAY 주요뉴스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원대 하정우 그림 최고가 2000만원·하지원은 500만... 마스크영역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