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첫방 '런닝맨', 독특한 포맷은 '글쎄' 그래도…

최종수정 2010.07.11 19:27 기사입력 2010.07.11 19:21


[아시아경제 박종규 기자]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의 새 코너 ‘런닝맨’ 이 드디어 스타트를 끊었다.

11일 오후 5시 20분부터 방송된 ‘런닝맨’은 새로운 포맷으로 관심을 모았다. 한국의 대표적인 랜드마크 내에서 각종 미션을 수행하게 되는 것.
출연진은 서울 영등포구의 대형쇼핑몰 ‘타임스퀘어’를 찾았다. 이날은 비싼팀(유재석, 송중기, 이광수, 황정음, 김종국)과 싼팀(지석진, 하하, 이효리, 개리)으로 나뉘어 각종 대결을 펼치는 장면이 방송됐다.

‘걷지 말고 뛰어라!’는 캐치프레이즈를 내세운 출연자들은 건물의 여기저기를 뛰어다녔다. 폐점된 건물에서 탈출하기 위해 구석구석에 숨겨진 비밀번호를 획득해야 했다.

‘가장 비싼 물건이 있는 곳을 찾아라’는 미션을 수행하기 위한 멤버들의 질주는 초반을 달궜다. 그 외에도 건물 곳곳을 뛰어다니는 출연진의 모습은 긴장감이 넘쳤다.
아쉬운 점은 중간에 끼워 넣은 게임의 분량이 길었다는 것. ‘행거레이스’와 ‘입모양 묵찌빠’ 게임은 적당히 편집됐지만, ‘시민들과 닭싸움’과 ‘웨딩사진 찍기’는 비교적 오래 진행됐다.

‘양념’으로 넣었던 게임 시간이 길어진 탓에 정작 강조하려던 ‘런닝’이 줄어들고 말았다. 웨딩홀 내를 질주하며 네 번째 비밀번호를 찾은 과정은 모두 생략되어 궁금증만 불렀다. 마치 배보다 배꼽이 큰 격이었다.

본래의 포맷을 살리려했다면 출연진의 쉴 새 없는 모험이 부각되어야 했다. 오히려 ‘막간 게임’들은 기존의 예능프로그램에서 흔히 볼 수 있었던 방식인 까닭에 식상함을 불렀다.

시청자들이 기대한 ‘런닝맨’은 아직 제 모습을 공개한 단계가 아니었다. 첫 방송에서의 문제점을 개선한다면 ‘런닝맨’만의 매력을 드러낼 수 있을 것이다.

박종규 기자 glory@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AD

이슈 PICK

  • 잘 나가던 반포 아파트 8개월 만에 10억원 넘게 '뚝' '강의계획서_양궁_기보배.hwp'…서울대 수강신청 '광클' 전쟁 [르포]방안엔 침대, 휴지통엔 콘돔…청소년 북적이는 '룸카페'

    #국내이슈

  • '10조원 쏟아부었는데'…日미쓰비시, 제트기 개발 착수 15년만 중단 선언 지진 사망자 1만명 넘은 튀르키예, '지진세' 논란 확산…"어디로 빼돌렸나" "한국서 커피3잔, 여기선 담요 5개"…한글로 지원 호소한 튀르키예인

    #해외이슈

  • 김일성→김정일→김정은→김주애?…외신도 北후계자 주목 숨진 딸 손 못 놓는 아버지…전세계가 울고 있다 서울시가 추모공간으로 제안한 녹사평역 지하 4층…어떤 곳이길래

    #포토PICK

  • 현대차그룹, 美 자동차지 ‘최고의 차’ 4개 부문 석권 "픽업트럭 큰형님 왔다"…GMC 시에라 국내 출시 현대차 미래공장 원형은 한국 아닌 싱가포르에

    #CAR라이프

  • [뉴스속 용어]튀르키예 하늘 미스터리 불빛이 '지진광'? [뉴스속 기업]와이콤비네이터…챗GPT 샘 알트먼도 여기 출신 [뉴스속 용어]튀르키예·시리아 지진 피해에 맞서는 '하얀헬멧'

    #뉴스속OO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