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최정원 "10년 만에 졸업, 부모님이 가장 기뻐하셨다"

최종수정 2010.02.19 23:01 기사입력 2010.02.19 13:0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윤태희 기자] 최정원이 10년 만에 졸업장을 받았다.

최정원은 19일 오전 서울 중구 필동 동국대학교 대학본관 중강당에서 열린 2009학년도 학위수여식에 참석해 학사모를 쓰고 환한 미소를 지었다.
최정원은 "이제 정말 사회인이 된 것 같다. 10년 만에 졸업이라고 생각하니 정말 기쁘다. 동기들 중에서 가장 마지막으로 졸업해 부모님께서 가장 기뻐하신다"고 전했다.

이날 최정원을 비롯한 박재정 박하선 등도 졸업의 영광을 누렸다.


글·사진 윤태희 기자 th20022@asiae.co.kr
<ⓒ아시아경제 & 스투닷컴(stoo.com)이 만드는 온오프라인 연예뉴스>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