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삼성 中시안2공장 증설…통큰 투자로 연내 가동 속도전

최종수정 2021.08.04 10:56 기사입력 2021.08.04 10:56

댓글쓰기

상반기에만 약 4조원 투자…반도체 장비 투입 본격화
해외 유일 낸드플래시 공장…시황 개선에 투자확대 검토

삼성전자의 중국 시안 반도체 공장(사진=삼성전자 홈페이지)

삼성전자의 중국 시안 반도체 공장(사진=삼성전자 홈페이지)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삼성전자 의 중국 시안 반도체 2공장 증설이 연내 가동이라는 목표를 향해 순항하고 있다. 올해 본격 생산에 앞서 장비를 대규모로 투입하면서 상반기에만 4조원 이상을 투자한 것으로 파악됐다. 하반기에 낸드플래시 시황 개선이 점쳐지는 가운데 삼성전자 가 당초 계획을 초과하는 투자 집행을 통해 생산능력 확대에 속도를 내고 있다.


4일 업계와 외신 등에 따르면 중국 산시성 발전개혁위원회는 삼성전자 가 올해 상반기 시안 반도체 2공장 증설에 230억위안(약 4조900억원)을 투입한 것으로 집계했다. 이는 삼성이 현지 당국에 밝힌 연간 투자 계획의 108.5% 수준으로, 계획한 것보다 20억위안가량 많은 투자가 이뤄진 것으로 풀이된다.

시안 반도체 공장은 삼성전자 의 해외 유일한 낸드플래시 생산 기지다. 삼성전자 는 글로벌 메모리반도체시장 수요 증가에 대응하기 위해 2017년부터 시안 반도체 2공장 증설을 결정하고 올해 본격 가동을 목표로 투자를 이어가고 있다. 2017년 70억달러(약 8조원) 투자를 발표한 데 이어 2019년 12월 80억달러를 추가 투자하겠다고 밝혔다.


올해 상반기 이 공장에 투자가 집중된 것은 반도체 장비 투입이 본격적으로 이뤄졌기 때문으로 보인다. 지난 3월에는 삼성이 시안 반도체 2공장 가동을 위한 장비 투입을 시작했다는 현지 소식이 들려오기도 했다.


삼성 中시안2공장 증설…통큰 투자로 연내 가동 속도전 썝蹂몃낫湲 븘씠肄


삼성 中시안2공장 증설…통큰 투자로 연내 가동 속도전 썝蹂몃낫湲 븘씠肄

삼성전자 는 낸드플래시 시황이 개선될 것으로 보고 종래에 계획했던 것보다 시안 반도체 공장 투자를 확대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삼성전자 는 최근 진행된 올해 2분기 실적 콘퍼런스콜에서 연간 낸드플래시 수요 비트그로스(비트 단위 출하량 증가율)를 40%대로 예상해 D램의 비트그로스(20% 중반대)보다 클 것으로 전망했다. 이에 삼성전자 내부에서는 당초 계획했던 150억달러를 넘어 200억달러 안팎까지 투자를 늘릴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연내에 삼성의 시안 반도체 2공장 증설이 마무리되면 이 공장의 낸드플래시 생산량은 웨이퍼 기준으로 월 13만장에 달할 전망이다. 1공장 생산능력을 더하면 중국 시안 공장에서는 월 25만장 수준의 낸드플래시 생산이 가능하다. 삼성전자 는 현재 낸드플래시 시장에서 점유율 33%로 압도적인 1위를 기록하고 있다.


삼성전자 는 올해 상반기 국내외 시설투자에만 23조3000억원을 쏟았다. 특히 2분기 시설투자 규모는 13조6000억원으로 지난해 4분기(13조원)를 넘어 분기 기준 사상 최대를 기록했다. 반도체 시설투자 규모도 2분기에 사상 최대였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올해 2분기 메모리의 경우 향후 수요 증가에 대응하기 위해 평택과 중국 시안의 증설, 공정전환에 투자가 집행됐다"고 말했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TODAY 주요뉴스 손지창 "100억 잭팟, 아직도 '연예인 도박'하면 내 이름 나와" 손지창 "100억 잭팟, 아직도 '연예인 도박'하...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