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정청래 "이준석, 함부로 노무현 정신 언급말라...치 떨린다"

최종수정 2021.07.29 15:45 기사입력 2021.07.29 15:45

댓글쓰기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의원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의원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초영 기자]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8일 여당의 언론중재법 강행 처리와 관련해 "노무현 정부의 계승자를 자처하는 사람들이 경직된 언론 환경을 구축하겠다는 것인가"라고 비판한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를 향해 "함부로 '노무현 정신'을 입에 올리지 말라"고 경고했다.


정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귀당 측 전직 대통령도 많이 있지 않은가"라며 "전두환 정신, 이명박 정신, 박근혜 정신을 팔아먹어야지 왜 남의 당 훌륭한 정신은 운운하는가"라고 운을 뗐다.

그는 "이 대표에게 경고한다. 노무현 정신과 정반대의 철학을 가진 정당에서 감히 노무현 정신을 입에 올리지 말라"며 "노무현 대통령이 왜, 어떻게, 어떤 자들에 의해 죽음으로 내몰렸는지 모르는가? 치 떨린다. 양심 좀 갖고 살자"고 덧붙였다.


앞서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는 지난 27일 문화예술법안심사소위원회를 열어 허위·조작 보도로 피해를 입었을 경우 언론사에 피해액의 5배까지 손해배상을 청구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을 담은 언론중재법 개정안을 여당 단독으로 의결했다.


김초영 기자 choyou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행위 폭로 하석진 "개에게 젖 물리고 폭행도 당해"…가혹...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