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강동구, 구청사·동 주민센터 등 무더위쉼터 운영

최종수정 2021.06.24 08:47 기사입력 2021.06.24 08:47

댓글쓰기

9월30일까지 구청사 및 동주민센터 17개소, 어르신사랑방 119개 소, 복지시설 등 총 250개 소 무더위쉼터가 운영 중이며 강동노인종합복지관 앞마당 정자에 야외 무더위쉼터도 운영

강동구, 구청사·동 주민센터 등 무더위쉼터 운영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여름철 폭염에 대비, 주거취약 어르신들이 건강하고 안전하게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무더위쉼터를 9월30일까지 운영한다.


구청사 및 동주민센터 17개소, 어르신사랑방 119개소, 복지시설 등 총 250개소의 무더위쉼터가 운영 중이며 강동노인종합복지관 앞마당 정자에는 야외 무더위쉼터도 운영되고 있다.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상시 운영하며 폭염특보(주의보, 경보) 발령 시 구청사 및 동주민센터 무더위쉼터에서는 평일·휴일 오전 9시부터 오후 9시까지 ‘연장쉼터’를 운영한다. 다만, 동주민센터 ‘연장쉼터’는 8월31일까지만 운영한다.


또, 7월1일부터 8월31일까지 폭염경보 발령 시에는 구청사 지하 1층 다목적실 등에서 ‘야간 무더위 쉼터’가 운영될 예정이다.


운영시간은 오후 9시부터 다음날 오전 7시까지이며 사회적 거리두기 및 방역수칙을 준수하여 텐트를 설치하여 운영할 계획이다.

이외도 지역내 숙박업소와 업무협약을 체결, 7월20일부터 8월31일까지 폭염특보(주의보, 경보) 발령 시 주거취약 어르신에 ‘안전숙소’를 지원할 예정이다.


‘야간 무더위쉼터’와 ‘안전숙소’ 신청은 주소지 관할 동주민센터를 방문, 직접 신청하거나 생활관리사 및 찾동 간호사를 통해 신청 할 수 있다.


구청으로부터 확정 연락이 오면 신분증을 지참, 신청한 곳으로 방문하면 된다.


모든 무더위쉼터는 방역관리자를 지정, 생활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 운영되고 있으며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운영이 중지될 수 있으니 유의해야 한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폭염에 취약한 어르신들이 자주 이용할 수 있고, 쉽게 접근이 가능한 동주민센터 및 어르신사랑방 등에 무더위 쉼터를 마련했다”며 “쉼터에서 어르신들이 시원한 여름을 보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숙, 이영자 '통 큰 선물'에 깜짝…"가격표 일부러 안 뗐네" 김숙, 이영자 '통 큰 선물'에 깜짝…"가격표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