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임실군, 제1회 추경예산 4862억원 편성…319억원 증액

최종수정 2021.06.21 15:13 기사입력 2021.06.21 15:13

댓글쓰기

임실군, 제1회 추경예산 4862억원 편성…319억원 증액
썝蹂몃낫湲 븘씠肄


[임실=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박노식 기자] 전북 임실군(군수 심민)은 올해 첫 추가경정예산을 4862억원으로 확정한 가운데 섬진강 에코뮤지엄과 소하천 정비사업 등 굵직한 사업들에 대한 사업비를 추가로 편성했다고 21일 밝혔다.


군은 제1차 추가경정예산 편성을 위한 제309회 임실군의회 정례회 2차 본회의가 끝난 가운데 올해 당초 예산보다 319억원 늘어난 4862억원 규모로 확정됐다.

확정된 추가경정예산은 일반회계 예산이 304억원 늘어난 4567억원이며 특별회계 예산은 15억원 늘어난 295억원 규모다.


일반회계 주요 세입은 세외수입 5억원, 지방교부세 122억원, 조정교부금 11억원, 국도비 보조금 175억원 등이다.


이번 추경은 민선 6기에 이어 민선 7기까지 지속적으로 추진해 온 사업들에 방점을 두고 성공적 사업 진행에 대한 군과 군의회의 의지가 담겼다.

지역경제 활성화 및 현안 사업 지속 추진을 위해 제2기 섬진강 에코뮤지엄 43억원을 비롯해 소하천 정비사업 40억원, 임실N치즈 농촌테마공원 조성 35억원을 편성, 원활한 사업추진에 동력을 확보했다.


임실읍 행복누리원 건립 20억원, 임실군 노후상수관망정비 15억원, 성수산 자연휴양림 보완 5.5억원, 태조 희망의 숲 조성 5억원, 오수면 행복누리원 생활문화센터 조성 3.6억원 등도 편성했다.


특히 코로나19 장기화로 군민들의 고통 절감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중점을 두고 군민 불편 사항 해소와 기반 시설 정비 등 현안 사업 추진에도 소홀함이 없도록 이번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했다.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소규모농가 한시 경영지원 바우처사업과 한시 생계지원 및 생활비 지원, 한시적 공공일자리 지원, 일반택시기사 긴급 고용지원 및 전세버스 기사 소득안정 자금 지원 등도 편성했다.


군은 경기침체에 따른 세수 감소에도 불구하고 강도 높은 세출예산 구조조정과 함께 군의회와의 긴밀한 협력을 통해 일부 현안 사업에 대한 지방채 발행을 통해 재원을 마련해 코로나19 위기 극복과 지역 현안 사업의 차질 없는 추진으로 지역경제 활성화가 기대된다.


심 민 군수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적 어려움과 불편을 겪고 있는 중에도 꿋꿋하게 현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애쓰는 군민 여러분께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이번 추가경정예산을 통해 야심 차게 진행해 온 핵심 사업들을 성공리에 추진하고 코로나19 극복과 지역경제 회복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박노식 기자 sd2481@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게 배신감" 폭로 김소영, "바람, 변심…결혼 4년 만에 오상진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