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배우 이제훈 매니지먼트 사업 뛰어든다

최종수정 2021.06.21 09:41 기사입력 2021.06.21 09:41

댓글쓰기

컴퍼니온 설립, 다양한 활동 예고

배우 이제훈 매니지먼트 사업 뛰어든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배우 이제훈이 매니지먼트 사업을 시작한다. 21일 컴퍼니온 설립 소식을 전하며 다양한 활동을 예고했다. 사명인 컴퍼니온은 '뜻이 맞는 사람들이 모여 동행하는 곳'이라는 의미를 내포한다. 이제훈은 영화사업으로도 활동 영역을 넓힌 바 있다. 양경모 감독 등과 함께 제작사 하드컷을 세우고 왓챠 오리지널 '언프레임드'를 만들었다. 배우 박정민·손석구·최희서와 함께 각본과 연출도 맡았다. 주업인 배우 활동에도 열심히 참여한다. 올 상반기에 드라마 '모범택시'와 '무브 투 헤븐: 나는 유품정리사입니다'로 시청자를 만났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김희라 "난 가정적이라 가정이 여러 개" 바람 언급에 김희라 "난 가정적이라 가정이 여러 개" 바람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