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GC녹십자 "호중구감소증 치료제, 고령층·기저질환자에도 효과"

최종수정 2021.04.20 10:07 기사입력 2021.04.20 10:07

댓글쓰기

국제학술지 암환자관리 저널 게재

GC녹십자 "호중구감소증 치료제, 고령층·기저질환자에도 효과"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지희 기자] GC녹십자는 호중구감소증 치료제 ‘뉴라펙(성분명 페그테오그라스팀)’의 시판후조사(PMS) 결과 65세 이상 고령층과 기저질환자에서도 유효성을 입증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결과는 국제학술지 암환자관리 저널에 게재됐다.


뉴라펙은 GC녹십자가 자체 개발한 2세대 호중구감소증 치료제로 2014년 품목허가를 받았다. 항암치료 시 체내 호중구 수치 감소로 면역력이 떨어지는 부작용을 예방하는 항암보조제다.

이번 논문은 시판 후 4년 간 국내 혈액암, 유방암을 중심으로 한 고형암 환자 611명을 대상으로 뉴라펙의 효과 및 안전성을 분석한 결과를 담고 있다. PMS 분석 결과 발열성 호중구감소증은 기존 뉴라펙 임상 2, 3상 결과인 19.6%보다 낮은 5.1% 발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약물이상반응(ADR)은 11명(1.8%)의 환자에서 나타났으나, 심각한 약물이상반응(Serious ADR)을 겪은 환자는 1명(0.2%)이었다.


발열성 호중구감소증과 중증 호중구감소증 발생은 65세 이상, 간과 신장 기저질환이 있는 환자와 65세 미만 및 기저질환 없는 환자의 차이가 없었다. 또 이번 PMS 결과에서 뉴라펙 투여 후 직접적인 뼈통증도 확인되지 않았다. 특히 65세 이상 고령 환자의 요통, 다리 통증 등 통증 관련 이상반응 비율은 65세 미만 보다 낮게 나타났다. 뼈통증은 환자의 삶의 질을 떨어뜨릴 뿐 아니라 항암화학요법에도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중요한 약물이상반응으로 평가된다.


GC녹십자 관계자는 “이번 뉴라펙의 PMS 결과는 단순한 안전성 확인 차원을 넘어 실제 현장에서 고령자 및 기저질환자에서의 효과와 안전성이 확인된 것으로 의미가 크다”며 “뉴라펙이 암 환자의 삶의 질 향상에 있어 긍정적인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지희 기자 ways@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