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부, 후쿠시마 오염수 방류 결정에 일본대사 초치

최종수정 2021.04.13 15:09 기사입력 2021.04.13 15:04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인호 기자] 정부는 13일 아이보시 고이치 주한 일본대사를 외교부로 불러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 방류 결정에 대해 강력히 항의했다.


최종문 외교부 2차관은 이날 오후 서울 종로구 도렴동 외교부 청사로 아이보시 대사를 초치했다.

정부가 지난 2월 부임한 아이보시 대사를 초치한 것은 처음이다.


최 차관은 아이보시 대사에게 일본이 후쿠시마 원전 사고로 발생한 방사성 물질 오염수를 바다에 배출하기로 한 결정에 항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처리과정 전반에 대한 투명한 정보공개와 검증을 촉구했을 것으로 예상된다.


앞서 일본 정부는 이날 오전 후쿠시마 제1원전 탱크에 보관 중인 오염수를 해양에 방출한다는 계획을 담은 '처리수 처분에 관한 기본 방침'을 관계 각료 회의에서 결정했다.



유인호 기자 sinryu007@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