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VR 여행·탑승…정부, 디지털콘텐츠 기업 해외진출 지원

최종수정 2021.03.09 14:06 기사입력 2021.03.09 14:06

댓글쓰기

다음달 9일까지 한달간 모집
홍보·펀딩·매칭 지원

[아시아경제 차민영 기자] 정부가 코로나19 시대 비대면 핵심 성장산업인 가상융합기술(XR) 콘텐츠 등 국내 우수 디지털콘텐츠 기업의 해외판로 확대를 지원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XR 등 신기술 시장을 포함한 국내 디지털콘텐츠 기업의 성공적인 해외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2021년도 디지털콘텐츠 해외진출 지원사업’ 참여기업을 통합 모집한다고 9일 밝혔다.

모집 공고는 오는 10일부터 다음달 9일까지 약 한달간 진행한다. 국내외 시장에 콘텐츠 또는 서비스를 출시하는 국내 디지털콘텐츠 기업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사업자별 모집 공고 기간은 상이하며, 세부 사항은 과기정통부 누리집과 정보통신산업진흥원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과기정통부는 ▲5G 상용국 현지기업과의 XR콘텐츠 공동제작 ▲디지털·온라인 방식의 해외 홍보·마케팅 ▲해외진출 자금 확보를 위한 크라우드 펀딩, 기업설명회(IR) 컨설팅 등 투자유치 지원을 포함해 ▲글로벌 전시회(MWC) 해외 비즈니스 매칭 ▲신북방?신남방?중동 등 신흥시장 진출을 위한 온라인 전시 참가 지원은 물론 ▲미국, 베트남, 싱가포르 등 정보통신산업진흥원 해외거점센터를 통한 시장 정보 제공, 투자자 발굴, 법률·회계자문 지원 등 다각적인 방법으로 국내 기업 진출을 지원한다.


이외에도 국내 콘텐츠·유통·제조 등 기업간 컨소시엄을 통해 글로벌 XR콘텐츠를 발굴, 해외 상용화를 지원하는 ‘디지털 콘텐츠기업 동반진출 지원사업’도 오는 23일까지 모집한다.

과기정통부는 지난해부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디지털콘텐츠 기업들의 해외진출 활로를 열기 위해 비대면 온라인 로드쇼 등 200여개 유망 디지털콘텐츠 기업을 지원해왔다. 일례로 마젠타컴퍼니의 ‘비대면 VR 원격 여행 플랫폼’은 이탈리아 관광청과 공동제작 계약을, 이머시브캐스트의 ‘5G 클라우드 VR 자동차 체험 솔루션’은 독일 통신사 도이체텔레콤과 시범계약을 체결했다. 유럽지역 서비스 상용화도 준비 중이다.


김정삼 과기정통부 소트프웨어정책관은 “코로나 사태로 인해 급변하는 글로벌 시장에서 우리 디지털콘텐츠 기업의 활약이 주목받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국내 디지털콘텐츠 기업들이 경쟁력 있는 세계적 기업으로 성장하여 해외 신시장 선점에 앞장설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차민영 기자 bloomi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