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조선대, 장애대학생 교육복지 평가 ‘최우수’ 인증 현판식 개최

최종수정 2021.02.24 14:38 기사입력 2021.02.24 14:38

댓글쓰기

조선대, 장애대학생 교육복지 평가 ‘최우수’ 인증 현판식 개최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이관우 기자] 조선대학교는 최근 교육부 ‘2020년 장애대학생 교육복지지원 실태평가’에서 최우수 대학으로 선정돼 최우수기관 인증 현판식을 가졌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현판식은 전날 오전 10시 조선대 중앙도서관 1층에 위치한 장애학생지원센터에서 진행됐다.

이곳에는 민영돈 총장과 윤오남 취업학생처장, 조규선 장애학생지원센터장, 장애학생 대표, 실무 직원 등이 참석했다.


교육부 소속기관인 국립특수교육원은 장애대학생 학습권 보장을 위해 모든 고등교육기관의 ▲장애학생의 선발 ▲교수·학습 ▲시설·설비 등 3개 영역의 현황을 평가해 장애학생과 학부모의 대학 선택권을 확대하고, 대학의 장애학생 복지 개선을 유도하고 있다.


평가에서 ‘최우수’로 선정된 대학은 최우수기관 인증현판 및 교육부총리 표창을 수여받는다.

조선대 장애지원센터는 2017년도에 이어 지난해 평가에서도 최우수 인증을 받았다. 교수·학습 분야에선 앞전 보다 높은 평가를 받았다.


장애지원센터는 코로나19로 온라인 수업이 진행되는 동안 학내의 모든 장애학생들이 학습 진도를 따라가고 있는지 매주 개인 모니터링을 진행해왔다.


또 청각장애 학생들의 학습을 위해 예산을 추가 편성해 인공지능 실시간 자막제공 보조공학프로그램인 ‘소보로’ 이용권을 구입했다.


온라인 수업 학습지원이 필요한 학생들이 디지털 학습보조기구 공모사업 등에 지원하도록 돕기도 했다.


장애학생지원센터는 장애학생 도우미(봉사유형 근로장학생)도 배치하고 있다. 이 학생들은 장애학생들에게 대면 또는 비대면으로 진행되는 수업형태와 장애유형에 따라 대필지원, 대체자료 제작, 과제 수행 지원, 이동지원, 식사 지원 등을 지원한다.


아울러 장애학생들이 장애로 인해 차별받지 않고 시험을 볼 수 있도록 돕고 있다. 교수님과 학생 간 의사소통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해 대필 지원 및 시험시간 연장, 장소 등을 요청하고 지원받을 수 있도록 도왔다.


이밖에도 비대면 온라인 수업이 진행되는 중에도 장애학생과의 소통이 중단되지 않도록 센터 홈페이지를 정비해 원활한 개인 상담과 취업 및 진로 정보 제공을 위해 배너를 신설했으며, ZOOM을 활용한 간담회를 학기별로 개최해 친목을 도모하고 장애학생과 도우미 간의 관계증진 프로그램 ‘마음을 열어樂’을 통해 학생들에게 심리 상담을 제공했다.


조규선 조선대 장애학생지원센터장은 “조선대 장애학생지원센터가 2회 연속 최우수 평가를 받을 수 있었던 것은 장애학생들의 학습권 보장과 안정적인 대학생활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으려는 대학의 진심이 통한 것”이라며 “앞으로도 장애학생들을 다각적으로 지원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이관우 기자 kwlee719@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