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수 '누룩 종균' 발굴‥ 춘천서 '누룩연구소' 개관

최종수정 2021.01.23 16:12 기사입력 2021.01.22 12:09

댓글쓰기

춘천 누룩연구소  현판식 [춘천시 제공]

춘천 누룩연구소 현판식 [춘천시 제공]


[아시아경제 라영철 기자] 춘천 전통주 산업 활성화의 핵심 기반인 누룩연구소가 마침내 문을 연다.


춘천시와 강원대는 22일 "현재 누룩연구소는 연구에 필요한 장비 구비 등 본격적인 연구를 위한 준비를 모두 마무리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누룩은 술을 만드는 효소를 지닌 곰팡이를 곡류에 번식시켜 만든 발효제를 말하며, 술 산업 활성화를 위한 필수적인 연구 분야다.


누룩연구소는 유용 누룩 미생물 수집과 우수 종균 발굴, 제조 조건에 따른 누룩의 발효 미생물 분포 주질 특성 연구를 한다.


특히 지역 업체 우수 종균 보급을 비롯해 주류 제조와 품질평가, 교육 등의 역할을 한다.

시는 누룩연구소를 통해 춘천형 뉴딜, 그린바이오 산업과 연계한 춘천 지역 술 산업이 크게 발전한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누룩연구소와 더불어 과거 일제의 수탈로 사라진 가(家)양주 문화를 다시 찾고 우리 술 문화의 복원을 위한 지역 술 산업을 집중적으로 육성할 계획이다.


올해는 춘천 술 페스타(10월), 대한민국 명주 대상(11월) 등 굵직한 전국 단위 행사를 열어 술의 도시 춘천을 알릴 예정이다.




강원=라영철 기자 ktvko258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