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금호석유화학, 금호리조트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최종수정 2021.01.20 15:53 기사입력 2021.01.20 15:53

댓글쓰기

산업경쟁력 강화 관계장관회의에서 한진그룹의 아시아나항공 인수 방안이 논의된 16일 서울 종로구 금호아시아나 본사 모습. /문호남 기자 munonam@

산업경쟁력 강화 관계장관회의에서 한진그룹의 아시아나항공 인수 방안이 논의된 16일 서울 종로구 금호아시아나 본사 모습. /문호남 기자 munonam@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금호리조트 우선협상대상자로 금호석유화학이 선정됐다. 아시아나항공 은 자회사 금호리조트 매각 우선협상대상자로 금호석유화학을 선정했다고 20일 공시했다.


금호리조트는 아시아나항공 산하 금호티앤아이(48.8%), 아시아나IDT(26.6%), 아시아나에어포트(14.6%), 아시아나세이버(10.0%) 등이 지분을 나눠갖고 있는 자회사로, 산하에 화순 리조트 등 콘도 4곳, 워터파크 3곳, 아시아나컨트리클럽 등의 자산을 갖고 있다.

경영난에 시달려 온 아시아나항공은 지난해 11월 유동성 확보 및 재무구조 개선을 위해 금호리조트를 매각키로 하고 매각주관사에 NH투자증권, 딜로이트안진 등을 선정한 바 있다. 전날 본입찰엔 금호석유화학은 물론 화인자산운용, 브이아이금융투자, 동양건설사업, 칸서스자산운용 등이 응찰 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시아나항공은 "향후 선정된 우선협상대상자와 주요 계약조건 등에 대한 논의를 진행할 예정"이라면서 "금호리조트 매각과 관련하여 구체적인 내용이 확정될 경우 재공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