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百, 다음달 10일까지 '17대 실속 설 선물세트' 판매

최종수정 2021.01.20 08:34 기사입력 2021.01.20 08:34

댓글쓰기

판매마진 최대 50% 인하

롯데百, 다음달 10일까지 '17대 실속 설 선물세트' 판매


[아시아경제 조인경 기자] 롯데백화점이 설 대목을 앞두고 다음달 10일까지 협력사들과 공동 기획한 '17대(大) 실속 설 선물세트'를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지난해 추석 처음 선보인 이 행사는 판매 열흘만에 거의 모든 품목이 완판될 정도로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은 바 있다.

롯데백화점은 올 설에도 정육, 농·수산, 건강 등 7가지 카테고리 중 명절선물로 꾸준한 인기를 얻었던 17가지 품목들을 엄선해 지난 추석보다 50% 이상 확대한 2만여세트, 총 15억원 물량을 준비했다.


또 판매마진을 최대 50%까지 인하해 파트너사의 부담을 줄이고 고객들에게는 양질의 상품을 시중가 대비 20~50% 할인된 저렴한 가격에 제공할 계획이다.


대표 상품으로는 한우와 호주산 소고기 등 정육 세트 3종(각 1000세트)을 30% 할인된 실속가에 선보인다. '암소한우 등심 혼합세트(2㎏) 25만원, '호주산 블랙오닉스 알뜰로스세트(2㎏)' 9만8000원, '블랙마켓 등심혼합세트(2㎏)' 11만9000원 등이다.

수산 세트로는 '영광 굴비세트 7호(1.1㎏·10미/1500세트)를 50% 할인된 10만원에, '옥돔·은갈치 특선 세트(400g·600g/500세트)'는 17% 할인된 10만원에 판매한다.


사과, 배, 한라봉으로 구성된 '특선 3종 혼합세트(각 4입/1000세트)'는 20% 할인된 11만원, 마카다미아 등 견과류 5종으로 구성된 '리치팜너트 버라이어티 세트(1.2㎏/1000세트)'는 45% 할인된 5만5000원, '정과원 영동 반건시 세트(30入/1000세트)'는 50% 할인된 5만원에 준비했다.


전일호 롯데백화점 식품팀장은 "행사 상품을 대상으로 판매마진을 최대 50%까지 인하해 중소 파트너사들에게 실질적인 지원을 하는 동시에 고객들이 양질의 선물세트를 합리적인 가격에 구입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고 소개했다.




조인경 기자 ikj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