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클릭 e종목]"이노션, 내년 하반기 성장 규모 증가 기대"

최종수정 2020.12.14 07:53 기사입력 2020.12.14 07:53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오주연 기자] 키움증권은 14일 이노션 에 대해 내년 하반기로 접어들수록 대규모 이벤트 개최 등이 발생하며 성장 규모를 키울 것이라고 분석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로 인한 광고 경기 불확실성이 증가하며 매출과 비용 사이의 균형을 조정하는 것이 힘들었지만, 향후 전사적인 노력이 제고되며 빠르게 효율성을 회복할 것이라는 전망이다.


키움증권에 따르면 올 4분기 이노션의 매출 총이익은 1701억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11.4% 증가하고, 영업이익은 380억원으로 5.8%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남수 연구원은 "신차 출시에 따른 마케팅과 프리미엄 라인 제네시스, 전기차 라인 아이오닉의 독립 마케팅 확대 등이 향후 펼쳐질 것으로 예상되며 캡티브 광고의 탑라인 성장은 지속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견조한 국내 매체대행 성장, 해외 비계열 회복 및 웰컴사 실적 개선이 이루어져 캡티브 광고 증가와 함께 중장기적 성장을 견인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와 함께 그동안 코로나로 대면(컨택트) 마케팅 감소분이 디지털로 전환되며 일부 흡수됐지만 내년에는 컨택트 마케팅이 부활될 것으로 예상했다.

이 연구원은 "고객 경험의 가치가 소비에 반영되는 자동차 광고에는 부정적 요인일 수 밖에 없었다"고 평가하며 "컨택트 마케팅의 부활이 예상되는 내년에는 고객 경험 가치를 높이는 보다 특별한 소규모 비매체 광고(BTL)의 재개가 먼저 이뤄지고 하반기로 접어들수록 대규모 이벤트 개최 등이 발생하며 성장 규모를 키울 것"이라고 전했다.


지역별로도 고른 성장이 예상되며 현대, 기아차의 마케팅 확대가 기대되는 유럽 및 미주 지역의 개선이 두드러질 것으로 기대했다.


이에 따라 키움증권은 이노션에 대한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8만원을 각각 유지했다.




오주연 기자 moon17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