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BTS '다이너마이트' 빌보드 싱글 차트 정상 탈환(종합)

최종수정 2020.09.29 11:00 기사입력 2020.09.29 11:00

댓글쓰기

'빌보드 글로벌 200'·'빌보드 글로벌'에서도 1위
"아미 여러분 덕분에 또 한 번 기적 일어나"
온라인 콘서트·새 앨범 'BE' 발매로 기세 이어갈 듯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그룹 방탄소년단(BTS)의 '다이너마이트(Dynamite)'가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 '핫 100'에서 1위를 탈환했다.


빌보드는 28일(현지시간) 방탄소년단의 '다이너마이트'가 '핫 100' 최신 차트 1위(9월 18일∼24일 집계)에 다시 올랐다고 전했다. 이 곡은 발매 직후 2주 연속 1위를 질주했다. 그 뒤 2주간 2위를 달렸으나 발매 5주 차에 다시 선두로 나섰다. '핫 100'에서 듀오 또는 그룹의 곡이 3주 이상 정상에 오르기는 2018년 9∼11월 7주간 1위를 한 마룬5의 '걸스 라이크 유' 뒤 약 2년 만이다. 지난 2주간 1위에 오른 카디비와 메건 더 스탤리언의 'WAP'는 2위로 밀렸다.

'핫 100'은 매주 미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노래 순위를 집계하는 차트다. 스트리밍 실적과 음원 판매량, 라디오 방송 횟수 등을 종합해 결과를 낸다.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보다 경쟁이 치열하고 비영어곡 곡에 장벽이 높다고 평가된다. 1위 탈환 소식에 방탄소년단은 SNS를 통해 "아미 여러분 덕분에 또 한 번 기적이 일어났다"며 감사를 전했다.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도 "꾸준히 응원해주시는 아미 여러분,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했다.


'다이너마이트'는 미국 내 다운로드(음원 판매), 스트리밍, 라디오 방송 횟수에서 고른 상승세를 보였다. 특히 다운로드는 15만3000건으로, 전주보다 무려 96% 급증했다. 빌보드는 "지난 18일 네 가지 리믹스 버전(베드룸·미드나잇·레트로·슬로우잼)이 추가 발매된 영향"이라고 분석했다. 리믹스 버전은 이번 집계에서 '다이너마이트' 전체 판매량의 52%를 차지했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다이너마이트'는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도 5주 연속 선두를 질주했다. 지난해 9∼10월 리조의 '트루스 허츠' 뒤 처음으로 이 차트에서 5주간 1위를 했다. 스트리밍은 전주보다 11% 증가한 1400만 회를 기록했다. 라디오 방송(21∼27일 집계) 기록도 8% 증가했다. 청취자 약 2080만 명에게 노출됐다. 그 덕에 모든 장르의 라디오 방송 횟수로 순위를 매기는 '라디오 송즈'에서 자체 최고인 42위를 했다.

'다이너마이트'는 지난 15일 신설된 '빌보드 글로벌 200'과 미국을 제외한 '빌보드 글로벌'에서도 모두 정상에 올랐다. 전 세계 국가 및 지역 200여 곳을 대상으로 한 집계에서 9210만 회 스트리밍됐다. 다운로드는 5만8000건으로, 전주보다 102% 늘었다. 지속적인 오름세로 빌보드 메인 차트 세 개를 모두 석권한 첫 번째 곡으로 기록됐다.


방탄소년단은 다음 달 10일~11일 온라인 콘서트 'BTS 맵 오브 더 솔 원'를 개최해 상승세를 이어간다. 11월 20일에는 새 앨범 'BE'도 발매한다. 멤버들이 음악, 구성, 디자인 등 앨범 제작 전반에 참여해 자신들의 이야기를 노래한다.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세계 팬들과 세상을 향한 위로를 담은 앨범이 될 것"이라고 했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