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이폰12 '10월13일' 공개 유력…英 이통사 "며칠 안 남았다"

최종수정 2020.09.23 09:25 기사입력 2020.09.23 09:21

댓글쓰기

'10월13일' 공개 후 16일부터 사전예약
영국 이통사 CEO가 내부 직원에 공유한 영상에서
"차기 아이폰 출시가 며칠 남지 않았다"고 밝혀
애플 서비스 담당 에디큐 수석 부사장도 등장

아이폰12 '10월13일' 공개 유력…英 이통사 "며칠 안 남았다"



[아시아경제 한진주 기자] 아이폰12 공개 일정을 놓고 여러가지 추측이 나왔지만 '10월13일'로 선택지가 좁혀지고 있다. 사전예약은 16일부터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


22일(현지시간) IT전문매체 애플인사이더는 네덜란드 이동통신사로부터 전달받은 내용을 토대로 애플이 10월13일 아이폰12 공개 이벤트를 개최한 후 16일부터 사전 주문을 받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애플은 통상 9월 이벤트에서 아이폰 신제품을 공개했지만 올해는 아이폰 출시일정이 한 달 가량 미뤄졌다. 지난 15일 스페셜 이벤트에서 애플워치6와 애플워치SE, 아이패드 에어4와 아이패드 8세대만 공개했다. 애플은 아이폰12 공개 일정을 발표하지 않았지만 업계에서는 다음달 13일을 전후해 개최될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아이폰12 공개가 임박했다는 사실을 영국 이통사 내부 프레젠테이션 영상에서 언급되기도 했다. 영국 브리티시텔레콤이 소유한 이통사 EE의 마크 알레라 E 최고경영자(CEO)는 사내에 공유한 영상에서 "애플의 5G 아이폰 출시가 며칠 남지 않았다. 우리의 5G 서비스 확대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우리는 애플의 유럽 최고 파트너가 되기 위해 1년 내내 매진해왔다"고 설명했다.


애플의 에디큐 인터넷 소프트웨어·서비스 담당 수석부사장도 같은 영상에 등장해 "애플뮤직과 애플 아케이드, 애플TV+ 등 여러 서비스를 아우르는 스마트폰 요금제를 제공하는 최초의 통신사"라고 치켜세웠다.

한편 아이폰12 시리즈는 5.4인치와 6.1인치 2종, 6.7인치 1종으로 출시된다. 5.4인치 제품명은 '아이폰12 미니'가 될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6.1인치 모델 명은 아이폰12 또는 아이폰12 맥스, 나머지 6.1인치는 아이폰12 프로, 6.7인치는 아이폰12 프로 맥스로 명명될 가능성이 높다. 네 모델 모두 OLED 디스플레이를 탑재하고 테두리는 각진 아이폰4와 유사한 형태로 출시될 것으로 보인다. 일부 모델의 출시 일정이 미뤄질 가능성도 있다. 상위 2개 모델은 라이다 스캐너를 탑재한 트리플 카메라를 지원하고 하위 2개 모델은 듀얼 카메라를 탑재한다. 아이폰12 시리즈는 전작 아이폰11(699달러)보다 50달러 오른 749달러부터 시작될 것이라는 전망도 나왔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