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종성 새중앙의원장, 전남 아너소사이어티 102번째 가입

최종수정 2020.09.21 18:01 기사입력 2020.09.21 18:01

댓글쓰기

김종성 새중앙의원장, 전남 아너소사이어티 102번째 가입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김종성 새중앙의원장이 전남 아너소사이어티(102호(강진 6호))에 가입했다.


21일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노동일)에 따르면 이날 가입식에는 이승옥 강진군수, 강진군의회 문춘단 농업경제위원장, 노동일 전남사랑의열매 회장, 국제로타리 3610지구 우광일총재, 강진로타리클럽 김윤복회장과 로타리안 등 관계자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김 원장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중소규모의 자영업에 종사해 매출액의 일정액을 나눔에 실천할 수 있도록 만든 모금사업인 착한가게를 통해 지난 2009년 9월부터 매월 병원 수입액의 일부를 기탁해 왔다.


또 강진로타리클럽 회원으로 활동하면서 무료의료봉사, 취약계층 주거환경개선사업, 청소년 장학금 지원 등 지역사회 나눔을 실천해오고 있다.


김 원장은 “나눔도 습관이다. 평소 작은 것부터 나누려는 마음으로 병원 수입금의 일부를 기탁하면서 공동모금회와 인연이 됐고 아너소사이어티 클럽까지 가입하게 됐다”며 “강진군에 보탬이 되고 싶었고, 힘든시기에 어려운 이웃들에게 용기를 주고 싶어 아너 가입을 망설이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저의 나눔이 힘든 이웃에게 전화위복이 됐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그동안 강진군은 다섯 분의 아너 회원님들과 군정발전 및 소외계층 지원에 대해 논의하며 군민 모두가 행복한 강진만들기에 앞장서왔다”면서 “오늘 나눔에 동반자가 한분 더 생겨서 든든하다. 김종성 원장님 가입을 축하드린다”고 전했다.


노동일 전남사랑의열매 회장은 “강진군 소외계층을 위해 착한가게로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계시는데 아너소사이어티 회원으로서 함께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소중한 성금은 강진군과 함께 복지소외계층을 발굴해 도움이 필요한 곳에 잘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아너 소사이어티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진행하고 있는 대표 모금사업으로, 1억 원 이상 일시 또는 5년 완납을 약정하면 회원 자격 조건이 주어지는 개인 고액기부자 모임이다.


현재 전국 아너소사이어티 회원은 총 2336명이며 전남 102명, 그중에 강진군은 정호경원장(정호경치과), 문경환 이사장(강진신협), 출향향우인 이경수 대표(한성유엘산업), 위성식 의장(강진군의회), 김호제 대표(유 강진주류), 김종성 원장(새중앙의원) 포함 6명이 회원으로 등록돼 있다.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yjm307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