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규석 기장군수, 부산시에 도시철도 조기 건설 등 지원 요청

최종수정 2020.09.18 17:04 기사입력 2020.09.18 17:03

댓글쓰기

박성훈 경제부시장 만나 기장선·정관선 등 주요 현안 건의와 시비 지원 요청

18일 오후 3시 오규석 부산 기장군수가 박성훈 부산시 경제부시장을 만나 지역 현안에 대해 시비 지원을 요청하는 대화를 나눴다.

18일 오후 3시 오규석 부산 기장군수가 박성훈 부산시 경제부시장을 만나 지역 현안에 대해 시비 지원을 요청하는 대화를 나눴다.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김용우 기자] 부산 기장군은 도시철도 기장선·정관선의 조기 건설 등 기장군의 숙원사업 해결을 위해 18일 오후 3시 기장군수가 부산시 경제부시장을 만나 시비 지원 요청을 했다고 밝혔다.


오규석 기장군수는 부산시 경제부시장실을 방문해 박성훈 경제부시장과 면담을 했다.

오 군수는 도시철도 기장선·정관선 조기 건설과 동남권 방사선 의·과학 일반산업단지의 성공적 조성, 일광신도시 내 저류지 공원 조성 등 기장군 주요 현안 사항에 대한 건의와 주요 시비 보조 사업에 대한 지원을 요청했다.


도시철도 기장선·정관선은 대중교통 소외지역인 기장과 정관의 교통 인프라를 한 단계 발전시키기 위해 과거 수십 차례 정부부처를 방문해 사업의 시급성과 당위성을 강조했던 기장군의 대표 현안 과제이다.


지난 16일 구윤철 국무조정실장 면담에서도 건의한 사항이기도 하다. 최근 일광신도시의 입주가 시작되면서 주변 교통 혼잡이 극에 달하고 있고, 각종 국책사업 조성과 대규모 다중 이용시설이 설립됨에 따라 교통 분산 수단이 절실한 실정이다.

또한 원전 밀집지역의 특수성을 반영해 신속한 대피수단도 확보한다는 측면에서도 의미가 깊다. 기장군에서는 기장선·정관선이 예비타당성 조사 대상사업으로 우선 선정될 수 있도록 부산시의 적극 협조를 요청했다.


동남권 방사선 의·과학 일반산업단지는 기장군의 주요 역점 추진 사업으로 산업단지의 성공적인 조성을 위해 시 차원에서 적극적인 지원을 해줄 것과 산업단지 조성 기반시설 부담금 중 시 부담분의 조속한 교부를 건의했다.


이 외에도 ▲일광신도시 저류지 공원 조성, ▲정관에듀파크 조성, ▲대변~죽성 교차로 간 도로 개설, ▲월내교 일원 도로 확장, ▲정관일반산업단지 연결도로 확장, ▲기장도예관광힐링촌 조성, ▲기장읍성 정비, ▲칠암항 오감체험 어촌 조성, ▲이동항 도류제 설치, ▲신암항 야적장 확충, ▲중동항 방파제 보강, ▲동백항 동방파제 설치, ▲이동 수산물직매장 건립, ▲길천근린공원 조성, ▲굿거리공원 안전시설물 등 정비, ▲용소웰빙공원 조성(확장), ▲일광도서관 건립, ▲일광해수욕장 공영주차장 건설, ▲취약지역 응급의료기관 운영비 지원, ▲공공건축물 그린리모델링 사업 등 총 22개의 기장군 주요 시비 보조사업에 대해 적극적인 시비 보조를 요청했다.


오규석 기장군수는 “국내 최대 원자력발전소 밀집지역으로 지난 40여년간 군민의 희생 대가로 국가 전력을 공급하는 보급창구 역할을 해왔다. 지난 수십 년간 군민들은 원전과 살면서 재산적 피해와 정신적 고통을 감내해 왔다”고 강조했다.


오 군수는 “이제는 부산시와 중앙정부가 나서서 이에 대해 보답을 할 차례다. 이것이 바로 도시철도 기장선·정관선이다”고 말했다.


또 “도시철도는 원전비상사태 시 신속하게 대피할 수 있는 유일한 대규모 교통수단으로 17만 기장군민과 340만 부산시민의 안전과 생명을 지켜줄 생명선으로 반드시 건설해야 하는 필수사항이다”고 강조했다.




영남취재본부 김용우 기자 kimpro7777@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