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AJ네트웍스, 윤규선·이현우 각자 대표 체제로 전환

최종수정 2020.08.25 17:09 기사입력 2020.08.25 17:0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우수연 기자] AJ네트웍스 는 반채운 공동 대표이사의 사임에 따라 윤규선·이현우 각자 대표이사 체제로 전환한다고 25일 공시했따.


회사 측은 "반 대표는 미국 내 AJ렌탈 및 손자회사의 건설장비 렌탈 시장 진출에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우수연 기자 yes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