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두관 "아들 유학과 노동시장 개혁에 무슨 관계 있나"

최종수정 2020.06.30 14:39 기사입력 2020.06.30 14:39

댓글쓰기

英 유학한 아들 대해선 "스포츠 마케팅 전공 후 귀국"

김두관 더불어민주당 의원 / 사진=연합뉴스

김두관 더불어민주당 의원 / 사진=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임주형 인턴기자] 인천국제공항공사 보안검색 요원들의 정규직 전환 문제를 둘러싼 이른바 '인국공 사태'와 관련해 소신 발언을 이어오고 있는 김두관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아들의 해외 유학 사실로 '내로남불'이라는 비판이 불거지자 "노동시장 이중구조 혁파와 아들 유학이 무슨 관계가 있느냐"며 지적했다.


김 의원은 3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쓴 글에서 "일고의 가치도 없는 흠집 내기지만 한 마디 하겠다"며 "자식을 가족 털기의 명수들에게 먹잇감으로 내줄 생각은 추호도 없다"고 이같이 말했다.

이어 "(제 아들은) 영국에 가서 축구 스포츠 마케팅을 전공했고 5년 전 귀국했다"며 "평창올림픽 때 잠깐 비정규직으로 일한 것을 빼고는 아직도 혼자 일자리를 찾아보겠다고 여기저기 알아보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가짜 뉴스와 견강부회로 청년의 분노를 이용하고 세상을 바꾸려는 정치인들을 몰락시키기 위해 본질과 벗어난 가족사를 들먹이며 사실을 왜곡하는 행태를 규탄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김 의원은 지난 26일 인국공 사태에 대해 "조금 더 배우고 필기시험 합격해서 정규직이 됐다고 비정규직보다 2배 가량 임금을 더 받는 것이 오히려 불공정하다"고 말해 논란이 불거진 바 있다.

이를 두고 일각에서는 '김 의원 본인 자녀들은 외국 유학을 보냈으면서 국내에서 공부하는 청년들은 불공정한 세력으로 몰아가고 있다'는 취지로 비판이 나왔다.




임주형 인턴기자 skepped@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