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제 줄 서지 않아도 될까…내일 전국 마트·편의점에 '비말 마스크' 풀린다(종합)

최종수정 2020.06.30 14:09 기사입력 2020.06.30 14:09

댓글쓰기

이제 줄 서지 않아도 될까…내일 전국 마트·편의점에 '비말 마스크' 풀린다(종합)

[아시아경제 이승진 기자] 품절 대란이 일었던 '비말 차단용 마스크'가 7월부터 전국 대형마트와 편의점에 대거 풀리며 숨통이 트일 전망이다.


30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다음달 1일부터 롯데마트와 CU, 세븐일레븐, 이마트24 등 전국 편의점에서 비말 차단용 마스크를 구입할 수 있게된다. CU는 '웰킵스 언택트라이트 마스크'(5입, 3000원)를 내달 1일부터 전국 1만4000여개 점포에서 판매를 시작한다.

세븐일레븐도 내달 1일부터 전국 1만여개 점포에서 웰킵스 사의 비말 차단용 마스크를 판매하며, 3일에는 '네퓨어 비말차단용 마스크' 대형과 소형 2종(각 5개입, 4500원)을 추가로 선보인다. 세븐일레븐에서 판매하는 마스크는 비말 차단용 3종, KF 시리즈 3종, 일반 마스크 10종 등 총 16종에 달한다.


이마트24가 판매하는 비말 차단용 마스크는 '웰킵스(5입, 3000원)'와 '에어퀸(2입, 1950원)' 상품으로 개당 가격은 각 600원, 975원이다. 7월 첫째 주 웰킵스 30만장, 에워퀸 70만장 등 총 100만장의 물량을 준비했으며, 이후 판매 추이를 살펴 물량을 확대할 계획이다.


롯데마트는 다음달 1일부터 웰킵스 사의 비말 차단용16만장을 전국 100여개 점포에서 순차적으로 판매한다. 5개입 1상자(2500원)로 판매되며 1인당 1상자만 구매할 수 있다. 홈플러스는 6일부터 판매에 들어가며, 아직 구체적인 판매 계획을 내놓지 않았지만 1인당 구매 제한 수량을 지정해 판매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유통업계 관계자는 "아직 비말 차단용 마스크 재고가 충분하지 않은 상황이지만 각 마스크 제조업체에서 꾸준히 생산 물량을 늘리고 있는 것으로 안다"라며 "마스크 대란이 일어나지 않도록 물량 확보에 만전을 기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접근성이 용이한 편의점에서 마스크를 구매할 수 있게 돼 다시 시작된 '마스크 대란'도 사라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마트는 지난 24일부터 비말 차단용 마스크를 전국 20개 매장에 하루 100상자(상자당 20장), 1인당 1상자로 제한해 비말 차단용 마스크를 판매하기 시작했다. 하지만 공급보다 수요가 많아 새벽부터 마스크를 구매하기 위한 긴 줄이 이어졌다.


25일부터 GS리테일도 GS25, GS더프레시 등에서 비말 차단용 마스크를 판매했으나 구매할 수 있는 점포와 수량이 제한되며 품귀 현상을 빚었다. 온라인 중고거래 사이트 역시 정상가보다 2배 이상 비싼 가격에 거래되기도 했다.




이승진 기자 promotion2@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