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기경제과학원, 수출지원 성과로 성과금 받는다

최종수정 2019.10.24 08:36 기사입력 2019.10.24 08:36

댓글쓰기

경기경제과학원, 수출지원 성과로 성과금 받는다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수출지원을 성공적으로 운영한 성과를 인정받아 중소기업중앙회로부터 성과금을 받는다. 경기경제과학원은 성과금을 수출사업에 참여한 기업에 나눠 줄 계획이다.


경기경제과학원은 '2018년 중소기업중앙회의 수출컨소시엄 사업 성과평가'에서 가구 수출컨소시엄 지원사업을 성공리에 운영한 공로를 인정받아 성과금 지급기관으로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중소기업중앙회가 지난해 기관별로 운영한 수출컨소시엄 56개 사업을 대상으로 한 것이다. 매년 상담 및 계약실적과 예산집행 등 사업에 대한 종합평가를 실시해 성과금을 지급하고 있다.


경기경제과학원은 지난해 신규 개척지로 '베트남-호주'와 '러시아-일본 가구 수출 컨소시엄'을 운영해 도내 17개 가구기업을 파견했다.


특히 해당 사업을 통해 총 102건의 상담과 2377만달러의 상담 실적을 거두며 도내 가구기업의 실질적인 해외 판로개척에 도움을 줬다.

경기경제과학원은 성과금 지급 기관으로 선정됨에 따라 1900만원의 성과금을 받게 된다. 가구 수출컨소시엄 지원사업에 참여한 17개사에 110만원 씩 지급할 예정이다.


김기준 경기경제과학원 원장은 "국내 가구기업의 해외시장 판로개척을 위해 컨소시엄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