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T&G 액상형 전자담배 '릴 베이퍼', 전국 주요 대도시로 판매지역 확대

최종수정 2019.07.01 09:15 기사입력 2019.07.01 09:15

댓글쓰기

KT&G 액상형 전자담배 '릴 베이퍼', 전국 주요 대도시로 판매지역 확대


[아시아경제 최신혜 기자] KT&G가 액상형 전자담배 ‘릴 베이퍼’와 전용 카트리지 ‘시드’의 판매지역을 전국 주요 대도시로 확대한다고 1일 밝혔다.


지난 5월27일 출시된 릴 베이퍼와 시드는 현재 서울ㆍ부산ㆍ대구지역 CU편의점 3577개소에서 인기리에 판매되고 있으며, 오늘부터 판매처가 인천ㆍ대전ㆍ울산ㆍ광주 등 4대 광역시와 세종특별시 및 지방 25개 도시의 CU편의점 4591개소가 추가돼 총 8168개소로 늘어난다.

릴 베이퍼는 액상 카트리지 시드를 결합해 사용하는 CSV(폐쇄형시스템) 타입의 액상형 전자담배 제품이다. 특히 1개비 진동 알림 기능인 ‘퍼프 시그널’을 적용해 사용자들이 흡연량 정보를 알 수 있으며, 슬라이드를 내리면 바로 작동 가능해 첫 모금부터 풍부한 느낌을 제공한다는 점이 장점이다. 마우스 커버가 함께 구성돼있어 입술이 닿는 부위의 위생적인 관리도 가능하다.


전용 카트리지는 일반 담배 맛의 ‘시드 토바’, 시원한 맛의 ‘시드 아이스’, 이국적인 맛의 ‘시드 툰드라’ 등 총 3가지 종류이며, 한 개의 카트리지로 담배 한 갑 분량 흡연이 가능하다.


이번에 확대되는 지역에도 출시 기념으로 제공된 ‘휴대용 충전 파우치’를 구매자에 한해 선착순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휴대용 충전 파우치는 세련되고 고급스러운 디자인과 뛰어난 항균 기능으로 소비자들 사이에서 높은 만족감을 얻고 있다.

릴 베이퍼의 권장 소비자가는 4만원이며, 시드의 가격은 개당 4500원이다.




최신혜 기자 ssi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