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곡성군, 납세자 권리헌장 전면 개정

최종수정 2019.05.14 14:55 기사입력 2019.05.14 14:55

댓글쓰기

곡성군, 납세자 권리헌장 전면 개정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박선강 기자] 전남 곡성군(군수 유근기)은 납세자 권익보호를 위해 납세자보호관을 의무배치한데 이어 최근 납세자권리헌장을 전면 개정했다고 14일 밝혔다.


납세자 권리헌장은 지방세기본법에 규정된 납세자의 권리를 구체적으로 안내하는 선언문이다. 군은 납세자 권리보호를 확대 및 강화하고, 납세자가 이해하기 쉽도록 간결한 서술문 형식으로 선언문을 개정했으며, 납세자를 위한 낭독문도 별도로 제정했다.

납세자 권리헌장의 주요 개선내용으로는 ▲납세자보호관을 통해 정당한 권리를 보호받을 권리 ▲납세자는 객관적 기준에 따라 공정하게 세무조사 대상으로 선정될 권리 ▲납세자는 세무조사연기 신청 및 세무조사 기간 연장 시 통지받을 권리 ▲납세자는 세무조사 기간을 최소한으로 받을 권리 ▲납세자는 조사 연장 또는 중지 시 통지를 받을 권리 등에 대한 조건과 요건들을 조정해 납세자들의 보호를 강화했다.


또 불분명한 용어로 명확히 수정함으로 약 20년 전 제정 이후 현실에서 적용이 잘 되지 않고 사문화된 규정들을 현실적용 가능하도록 개정하기도 했다.


군 관계자는 “세무 행정 집행과정에서 납세자가 불이익 당하는 일이 없도록 납세자 권익을 한층 두텁게 보호하고, 납세자보호관을 중심으로 납세자의 고충과 애로사항을 적극 해소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박선강 기자 skpark82@naver.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