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성남시 '방범·전통시장 활성화' 등에 빅데이터 접목한다

최종수정 2019.03.08 07:01 기사입력 2019.03.08 07:01

댓글쓰기

성남시 '방범·전통시장 활성화' 등에 빅데이터 접목한다


[아시아경제(성남)=이영규 기자] 경기도 성남시가 빅데이터 행정 강화를 위해 경인지방통계청과 손을 잡는다.


성남시는 8일 오후3시 성남시청 9층 상황실에서 은수미 성남시장, 손영태 경인지방통계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 통계 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에 따라 경인지방통계청은 올 연말까지 성남시의 통계자료를 진단하고 성남 맞춤형 지역 통계 개발, 빅데이터 활성화에 필요한 제반 기술을 지원한다.


성남시는 이를 기반으로 분야별 정확한 빅데이터를 구축해 시민 생활과 밀접한 문제를 해결하는 데 활용한다.


주요 사업분야는 최적의 공공와이파이 설치 장소 선정, 방범 취약지역 분석과 CCTV 설치, 시민순찰대 순찰 노선 분석, 전통시장 활성화 사업 지원 등이다.

은수미 성남시장은 "빅데이터는 사물인터넷(IoT), 인공지능(AI) 등과 함께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 기술"이라면서 "경인지방통계청의 컨설팅은 성남시 통계 업무 전반에서 이뤄져 과학적인 통계자료로 각종 정책을 수립해 나가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