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순천서, 경남·전남 공조 수사로 피시방 강도 검거

최종수정 2019.02.24 00:28 기사입력 2019.02.24 00:0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춘수 기자] 경남 김해의 한 PC방에서 50대 남성이 흉기를 들고 강도 행각을 벌인지 3시간여 만에 전남 순천에서 검거됐다.


23일 김해중부경찰서와 순천경찰서에 따르면 특수강도 혐의로 강모(50)씨를 긴급체포했다.


강씨는 이날 오후 7시 30분께 경남 김해시 어방동 한 PC방에 침입해 주인 A(61·여)씨를 흉기로 위협해 현금 50만 원을 빼앗아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강씨가 렌터카인 아반떼 승용차를 운전해 고속도로 방면으로 도주한 것으로 보고 행방을 추적했다.


이에 경남지방경찰청은 전남 경찰에 긴급히 공조를 요청했다. 공조요청을 받은 전남 경찰은 해당 차량 추적에 나섰다.

강씨는 160㎞ 이상 떨어진 순천까지 달아났으나, 이날 오후 10시 15분께 경남지방경찰청의 공조 요청을 받고 수사 중이던 순천 경찰에 의해 순천시 장천동 한 사거리에서 검거됐다.


경찰은 강씨를 압송해 정확한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호남취재본부 김춘수 기자 ks7664@hanmail.net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