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신증권 '연차보고서', iF 디자인 어워드 세번째 수상

최종수정 2019.02.18 11:25 기사입력 2019.02.18 11:25

댓글쓰기

대신증권 '연차보고서', iF 디자인 어워드 세번째 수상


[아시아경제 박형수 기자] 대신증권 이 세계적 권위의 국제 디자인 공모전에서 수상했다.


대신증권 은 18일 'iF(International Forum) 디자인 어워드'에서 연차보고서인 ‘2018 대신증권 애뉴얼리포트’가 본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독일 국제 포럼 디자인에서 주관하는 ‘iF디자인 어워드’는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미국 ‘IDEA디자인 어워드’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상 가운데 하나다. 올해는 전 세계 6400여개 작품이 경쟁했다.


대신증권 은 과거와 현재를 보여주는 콘셉트로 ‘2018 대신증권 애뉴얼리포트’를 디자인했다. 시간의 흐름을 효과적으로 담아낸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대신증권 CI를 모티브로 주요 디자인 요소로 사용했다. 책 크기와 판형, 그래프 등에 심볼 비례를 적용했다. 대신증권 고유 색채인 파랑과 녹색을 각각 적용해 2개 국어로 제작했다.

대신증권 은 2010년 CI 디자인을 리뉴얼하며 브랜드 리더십을 강화했다. 2018년 10월 IDEA 디자인 어워드에서 ‘파이널리스트(Finalist)’를 수상한 사원증 ‘ID:B’를 포함해 세계 최고 국제 공모전에서 총 6차례 수상했다.


김봉찬 대신증권 브랜드전략실장은 “ 대신증권 비전과 가치를 실용적인 디자인으로 담은 '2018년 애뉴얼리포트'가 국내를 넘어 국제적으로도 인정받아 기쁘다”고 설명했다.




박형수 기자 Parkhs@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